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희·임형주, 나란히 입대…“2년간 잊지 마세요”
입력 2017.03.13 (14:35) 연합뉴스
MBC TV '무한도전' 멤버인 제국의아이들 출신 방송인 광희(29)와 팝페라 테너 임형주(31)가 13일 나란히 입대했다.

광희는 이날 오후 1시30분께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로, 임형주도 비슷한 시간 경기도 파주시 육군 제1사단 신병교육대로 입소했다. 두 사람은 5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광희는 육군 군악병으로, 임형주는 자대 배치를 받아 복무한다.

평소 친분이 두터운 두 사람은 훈련소는 다르지만 같은 날 입대했다.

광희는 입대 현장에서 "건강히 잘 다녀오겠다. 모두 건강하시고 저 잊지 마세요"라고 거수경례를 했다.

그는 입대 직전까지 '무한도전'과 MBC TV '라디오 스타' 녹화에 참여했다.

'무한도전' 측은 최근 유튜브를 통해 광희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하고 멤버들의 메시지를 띄웠다. 유재석은 "우리 광희 운동 많이 시켜주세요"라고, 박명수는 "PX 가는 것도 좋은데 책 좀 읽어. 2년 후에는 뇌순남이 아닌 뇌섹남이 되어 다시 만나자"라고 전했다. 영상 말미에는 '놓지 않을게 광희야. 몸 건강히 잘 다녀와'란 자막이 떴다.

임형주도 이날 플래카드를 들고나온 팬클럽 '샐리가든' 팬들이 눈물을 보이자 "울지말라"고 다독이며 "잘 다녀오겠다"고 인사했다.

그는 SNS를 통해서도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잠시만 안녕을 고하고자 합니다. 굳이 표현하자면 '활동 중단'이라고 말할 수도 있겠네요. 하지만 여러분 기다려주세요. 더 멋지고 늠름한 사나이가 되어 돌아오겠습니다. 그동안 저 잊지 않으실 거죠?"라는 글을 올렸다.
  • 광희·임형주, 나란히 입대…“2년간 잊지 마세요”
    • 입력 2017-03-13 14:35:45
    연합뉴스
MBC TV '무한도전' 멤버인 제국의아이들 출신 방송인 광희(29)와 팝페라 테너 임형주(31)가 13일 나란히 입대했다.

광희는 이날 오후 1시30분께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로, 임형주도 비슷한 시간 경기도 파주시 육군 제1사단 신병교육대로 입소했다. 두 사람은 5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광희는 육군 군악병으로, 임형주는 자대 배치를 받아 복무한다.

평소 친분이 두터운 두 사람은 훈련소는 다르지만 같은 날 입대했다.

광희는 입대 현장에서 "건강히 잘 다녀오겠다. 모두 건강하시고 저 잊지 마세요"라고 거수경례를 했다.

그는 입대 직전까지 '무한도전'과 MBC TV '라디오 스타' 녹화에 참여했다.

'무한도전' 측은 최근 유튜브를 통해 광희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하고 멤버들의 메시지를 띄웠다. 유재석은 "우리 광희 운동 많이 시켜주세요"라고, 박명수는 "PX 가는 것도 좋은데 책 좀 읽어. 2년 후에는 뇌순남이 아닌 뇌섹남이 되어 다시 만나자"라고 전했다. 영상 말미에는 '놓지 않을게 광희야. 몸 건강히 잘 다녀와'란 자막이 떴다.

임형주도 이날 플래카드를 들고나온 팬클럽 '샐리가든' 팬들이 눈물을 보이자 "울지말라"고 다독이며 "잘 다녀오겠다"고 인사했다.

그는 SNS를 통해서도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잠시만 안녕을 고하고자 합니다. 굳이 표현하자면 '활동 중단'이라고 말할 수도 있겠네요. 하지만 여러분 기다려주세요. 더 멋지고 늠름한 사나이가 되어 돌아오겠습니다. 그동안 저 잊지 않으실 거죠?"라는 글을 올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