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0도 이상’ 일교차…건조특보 확대
입력 2017.03.13 (17:08) 수정 2017.03.13 (17:30)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낮에는 봄 기운이 완연하지만 아침저녁으론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일교차가 크게 벌어지고 있습니다.

맑은 날씨 속에 건조특보도 확대되고 있어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보도에 이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꽃샘추위가 누그러지고 지난 주말부터 완연한 봄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한낮에도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15도 안팎까지 올라 예년 기온을 2~3도가량 웃돌았습니다.

그러나 해가 진 뒤에는 기온이 빠르게 떨어지기 때문에 대부분 지역의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지겠습니다.

노약자나 심폐 질환자는 과격한 운동을 삼가는 등 주의가 필요합니다.

이번 주에는 대부분 지역에 맑은 날씨가 지속되는 가운데 일교차 큰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내일 동해안 지역에는 아침부터 밤까지 비나 눈이 오겠습니다.

기온이 낮은 강원 산지나 경북 북동 산지에는 최고 8cm의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고, 동해안 지역에는 5에서 1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내일 비나 눈이 오기 전까지는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강원 동해안 지역에 이어 오늘 오전 11시를 기해 전남 일부 지역에도 건조경보가 내려졌습니다.

그 밖의 중부 내륙과 호남 일부 지역, 영남 전 지역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기상청은 대기가 메마른 가운데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겠다며 산불 등 화재 나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 ‘10도 이상’ 일교차…건조특보 확대
    • 입력 2017-03-13 17:10:14
    • 수정2017-03-13 17:30:58
    뉴스 5
<앵커 멘트>

한낮에는 봄 기운이 완연하지만 아침저녁으론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일교차가 크게 벌어지고 있습니다.

맑은 날씨 속에 건조특보도 확대되고 있어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보도에 이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꽃샘추위가 누그러지고 지난 주말부터 완연한 봄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한낮에도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15도 안팎까지 올라 예년 기온을 2~3도가량 웃돌았습니다.

그러나 해가 진 뒤에는 기온이 빠르게 떨어지기 때문에 대부분 지역의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지겠습니다.

노약자나 심폐 질환자는 과격한 운동을 삼가는 등 주의가 필요합니다.

이번 주에는 대부분 지역에 맑은 날씨가 지속되는 가운데 일교차 큰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내일 동해안 지역에는 아침부터 밤까지 비나 눈이 오겠습니다.

기온이 낮은 강원 산지나 경북 북동 산지에는 최고 8cm의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고, 동해안 지역에는 5에서 1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내일 비나 눈이 오기 전까지는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강원 동해안 지역에 이어 오늘 오전 11시를 기해 전남 일부 지역에도 건조경보가 내려졌습니다.

그 밖의 중부 내륙과 호남 일부 지역, 영남 전 지역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기상청은 대기가 메마른 가운데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겠다며 산불 등 화재 나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