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무인공격기 한반도 배치…“北 지도부 타격”
입력 2017.03.13 (21:37) 정치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 등 중동 전선에서 맹활약한 무인정찰 폭격기 그레이 이글입니다.

동체 길이 8m, 날개폭 17m의 중고도 무인기로, 시속 280km로 최대 30시간 동안 비행하며 고화질 정찰 영상을 제공합니다.

또 8km 떨어진 적 전차를 공격하는 대전차 미사일과 소형 정밀유도폭탄을 각각 4발씩 장착할 수 있습니다.

미군이 이 무인 정찰 공격기 10여대를 주한미군 2사단의 1개 중대에 상시 배치해 북한군 동향을 파악하고, 유사시 북한 상공에 진입해 지휘부 등 핵심 표적을 정밀 타격하는 임무를 부여하기로 했습니다.

당초 유사시 한반도에 배치하기로 했다가 북한의 도발 위협이 증대되면서 상시 배치로 수정됐습니다.

<녹취> 신종우(한국국방안보포럼 사무국장) : "정찰 능력뿐만 아니라 추가적으로 급할 경우에는 보유한 헬파이어 미사일이라든지, 공대지 무기로 직접 표적을 제압할 수 있는 그런 공격기라고 볼 수 있습니다."

한 대당 가격이 200억 원이 넘는 것으로 알려진 그레이 이글은 미 특수부대와 함께 종종 침투 작전에 투입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경수입니다.
  • 美 무인공격기 한반도 배치…“北 지도부 타격”
    • 입력 2017-03-13 21:37:07
    정치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 등 중동 전선에서 맹활약한 무인정찰 폭격기 그레이 이글입니다.

동체 길이 8m, 날개폭 17m의 중고도 무인기로, 시속 280km로 최대 30시간 동안 비행하며 고화질 정찰 영상을 제공합니다.

또 8km 떨어진 적 전차를 공격하는 대전차 미사일과 소형 정밀유도폭탄을 각각 4발씩 장착할 수 있습니다.

미군이 이 무인 정찰 공격기 10여대를 주한미군 2사단의 1개 중대에 상시 배치해 북한군 동향을 파악하고, 유사시 북한 상공에 진입해 지휘부 등 핵심 표적을 정밀 타격하는 임무를 부여하기로 했습니다.

당초 유사시 한반도에 배치하기로 했다가 북한의 도발 위협이 증대되면서 상시 배치로 수정됐습니다.

<녹취> 신종우(한국국방안보포럼 사무국장) : "정찰 능력뿐만 아니라 추가적으로 급할 경우에는 보유한 헬파이어 미사일이라든지, 공대지 무기로 직접 표적을 제압할 수 있는 그런 공격기라고 볼 수 있습니다."

한 대당 가격이 200억 원이 넘는 것으로 알려진 그레이 이글은 미 특수부대와 함께 종종 침투 작전에 투입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경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