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992년 노벨문학상 수상 ‘카리브 시인’ 데렉 월컷 별세
입력 2017.03.18 (05:51) 국제
1992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카리브 문학 대표 시인 데렉 월컷이 87세의 나이로 17일(현지시각) 별세했다.

월컷의 가족은 "시인, 극작가, 화가였던 월컷이 서인도 제도 세인트 루시아 섬에 있는 자신의 집에서 평온하게 운명했다"고 밝혔다. 사인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월컷은 상당 기간 지병을 앓아왔으며 최근 치료받던 병원에서 자택으로 옮긴 것으로 전해졌다.

1930년 세인트루시아에서 태어난 월컷은 1948년 시집 '25편의 시'로 문단에 데뷔한 뒤 1962년 카리브 해를 노래한 '녹색 밤 속에서' 시집을 발표하면서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1990년에 최대 역작인 64장으로 구성된 대서사시 '오메로스'를 통해 카리브 해의 특유의 목소리와 감성을 드러냈다.

그는 1972년 대영제국 훈장, 1977년 하이네만 문학상, 1981년 로스앤젤레스 타임스상, 2011년 T.S. 엘리엇상 등을 수상했다.

옐런 차스타넷 세인트루시아 총리는 "월컷의 가족들에게 깊은 애도를 전한다"면서 "그는 카리브 해의 애국자였다"고 추모했다.

세인트루시아는 오는 21일까지 그의 죽음을 애도하기 위해 조기를 게양하기로 했다.
  • 1992년 노벨문학상 수상 ‘카리브 시인’ 데렉 월컷 별세
    • 입력 2017-03-18 05:51:21
    국제
1992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카리브 문학 대표 시인 데렉 월컷이 87세의 나이로 17일(현지시각) 별세했다.

월컷의 가족은 "시인, 극작가, 화가였던 월컷이 서인도 제도 세인트 루시아 섬에 있는 자신의 집에서 평온하게 운명했다"고 밝혔다. 사인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월컷은 상당 기간 지병을 앓아왔으며 최근 치료받던 병원에서 자택으로 옮긴 것으로 전해졌다.

1930년 세인트루시아에서 태어난 월컷은 1948년 시집 '25편의 시'로 문단에 데뷔한 뒤 1962년 카리브 해를 노래한 '녹색 밤 속에서' 시집을 발표하면서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1990년에 최대 역작인 64장으로 구성된 대서사시 '오메로스'를 통해 카리브 해의 특유의 목소리와 감성을 드러냈다.

그는 1972년 대영제국 훈장, 1977년 하이네만 문학상, 1981년 로스앤젤레스 타임스상, 2011년 T.S. 엘리엇상 등을 수상했다.

옐런 차스타넷 세인트루시아 총리는 "월컷의 가족들에게 깊은 애도를 전한다"면서 "그는 카리브 해의 애국자였다"고 추모했다.

세인트루시아는 오는 21일까지 그의 죽음을 애도하기 위해 조기를 게양하기로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