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티아라 소연·보람, 5월 앨범 끝으로 탈퇴
입력 2017.03.23 (09:27) 연합뉴스
걸그룹 티아라의 소연과 보람이 5월 앨범을 끝으로 팀을 떠난다.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는 "소연과 보람이 5월 15일로 계약이 종료된다"며 "다른 멤버인 큐리, 은정, 효민, 지연은 7개월 계약을 연장해 12월 말까지 솔로와 드라마 등 개인 일정과 해외 활동을 이어간다"고 23일 밝혔다.

최근 소속사는 5월 멤버들과 계약이 만료됨에 따라 같은 달 17일 나올 새 앨범이 완전체로는 마지막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보람과 소연은 6월 말까지 이번 앨범 활동과 공연 일정에 참여한다"며 "이후 재계약한 멤버들이 티아라 일정을 이어갈 것이므로 팀 해체라고 말할 수 없다. 12월 이후 계약과 관련해서는 네 멤버와 추후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9년 데뷔해 8주년을 맞은 티아라는 '보핍보핍', '롤리폴리', '러비더비' 등의 히트곡을 내며 사랑받았다. 그러나 5년 전 멤버 화영의 왕따설이 논란되면서 상승세에 타격을 받았다.

  • 티아라 소연·보람, 5월 앨범 끝으로 탈퇴
    • 입력 2017-03-23 09:27:19
    연합뉴스
걸그룹 티아라의 소연과 보람이 5월 앨범을 끝으로 팀을 떠난다.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는 "소연과 보람이 5월 15일로 계약이 종료된다"며 "다른 멤버인 큐리, 은정, 효민, 지연은 7개월 계약을 연장해 12월 말까지 솔로와 드라마 등 개인 일정과 해외 활동을 이어간다"고 23일 밝혔다.

최근 소속사는 5월 멤버들과 계약이 만료됨에 따라 같은 달 17일 나올 새 앨범이 완전체로는 마지막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보람과 소연은 6월 말까지 이번 앨범 활동과 공연 일정에 참여한다"며 "이후 재계약한 멤버들이 티아라 일정을 이어갈 것이므로 팀 해체라고 말할 수 없다. 12월 이후 계약과 관련해서는 네 멤버와 추후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9년 데뷔해 8주년을 맞은 티아라는 '보핍보핍', '롤리폴리', '러비더비' 등의 히트곡을 내며 사랑받았다. 그러나 5년 전 멤버 화영의 왕따설이 논란되면서 상승세에 타격을 받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