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타벅스 CEO “5년내 글로벌 매장 1만2천 개 늘릴 것”
입력 2017.03.23 (09:59) 수정 2017.03.23 (10:15) 국제
스타벅스가 앞으로 5년간 전 세계에서 매장 1만 2천 개를 늘릴 계획이라고 하워드 슐츠 스타벅스 CEO(최고경영자)가 22일(현지시각) 밝혔다.

미 ABC방송 등에 따르면 슐츠 CEO는 이날 연례 주주총회를 주재하면서 이 같은 매장 확장 계획을 전했다. 특히 중국에 2천600개의 매장을 열겠다고 했다.

스타벅스는 5년간 글로벌 매장에서 24만 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미국에서는 오는 2021년까지 3천400개의 매장을 새로 열 예정이다. 지난해 스타벅스는 미국내 매장 651곳을 늘렸다.

다음 달 케빈 존슨에게 CEO 자리를 물려주는 슐츠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반(反) 이민 행정명령 서명 직후 발표한 1만 명의 난민 고용 약속도 지키겠다고 공언했다.

스타벅스는 난민 고용 약속을 내놓은 이후 미국 내 보수파로부터 보이콧 압력을 받았다. 실제로 올해 들어 매출이 떨어진 매장도 많다.

이에 슐츠는 "(난민 고용은) 정치에 관한 것이 아니다. 인도주의와 열정에 기초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스타벅스는 보수주의자들에게도 고용을 약속했다. 슐츠 CEO는 미국 내에서 2만 5천 명의 퇴역 군인과 군인 가족을 고용하겠다고 밝혔다.
  • 스타벅스 CEO “5년내 글로벌 매장 1만2천 개 늘릴 것”
    • 입력 2017-03-23 09:59:29
    • 수정2017-03-23 10:15:08
    국제
스타벅스가 앞으로 5년간 전 세계에서 매장 1만 2천 개를 늘릴 계획이라고 하워드 슐츠 스타벅스 CEO(최고경영자)가 22일(현지시각) 밝혔다.

미 ABC방송 등에 따르면 슐츠 CEO는 이날 연례 주주총회를 주재하면서 이 같은 매장 확장 계획을 전했다. 특히 중국에 2천600개의 매장을 열겠다고 했다.

스타벅스는 5년간 글로벌 매장에서 24만 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미국에서는 오는 2021년까지 3천400개의 매장을 새로 열 예정이다. 지난해 스타벅스는 미국내 매장 651곳을 늘렸다.

다음 달 케빈 존슨에게 CEO 자리를 물려주는 슐츠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반(反) 이민 행정명령 서명 직후 발표한 1만 명의 난민 고용 약속도 지키겠다고 공언했다.

스타벅스는 난민 고용 약속을 내놓은 이후 미국 내 보수파로부터 보이콧 압력을 받았다. 실제로 올해 들어 매출이 떨어진 매장도 많다.

이에 슐츠는 "(난민 고용은) 정치에 관한 것이 아니다. 인도주의와 열정에 기초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스타벅스는 보수주의자들에게도 고용을 약속했다. 슐츠 CEO는 미국 내에서 2만 5천 명의 퇴역 군인과 군인 가족을 고용하겠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