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이완 한국 방문단 파견
입력 2017.03.23 (15:21) 수정 2017.03.23 (15:24) 국제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특히 5월 9일로 예정된 한국의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집권 민진당에 한국 방문단 구성을 지시하는 등 한국과의 관계 증진에 적극 나설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최근 사드 배치를 둘러싼 갈등으로 중국과의 간극이 확대되는 한국을 파고 들어 국제외교 무대에서 공간을 확대하려는 포석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23일 타이완 자유시보 등에 따르면 민진당 주석을 겸하는 차이 총통은 전날 열린 민진당 중앙집행위원회에 참석, 한국 대선이 동북아 정세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한국방문단 구성을 지시했다.

차이 총통은 그러면서 한국 대선이 타이완의 국가안보에도 관련이 있는 만큼 동북아 정세 관찰 차원에서 한국 정치권 인사와 싱크탱크 전문가들을 만나 양국관계 발전에 대해 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당 외교의 수행은 정부 차원의 외교에도 도움이 된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민진당은 두 파트로 나눠 한국을 방문, 대선 상황을 지켜보고 한국의 국회, 정당, 싱크탱크와 교류하는 계획을 마련했다.

민진당 국제부 주임인 뤄즈정 입법위원(의원)은 차이 총통에 동북아 정세를 보고하면서 "한국의 대선 결과가 한반도 문제 뿐 아니라 중국과 미국간 관계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뤄 위원은 한국의 대선결과는 타이완에 총체적인 기회이자 도전이 될 것이라며 타이완도 적극적으로 대응책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한국 방문단 명단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 타이완 한국 방문단 파견
    • 입력 2017-03-23 15:21:45
    • 수정2017-03-23 15:24:29
    국제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특히 5월 9일로 예정된 한국의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집권 민진당에 한국 방문단 구성을 지시하는 등 한국과의 관계 증진에 적극 나설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최근 사드 배치를 둘러싼 갈등으로 중국과의 간극이 확대되는 한국을 파고 들어 국제외교 무대에서 공간을 확대하려는 포석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23일 타이완 자유시보 등에 따르면 민진당 주석을 겸하는 차이 총통은 전날 열린 민진당 중앙집행위원회에 참석, 한국 대선이 동북아 정세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한국방문단 구성을 지시했다.

차이 총통은 그러면서 한국 대선이 타이완의 국가안보에도 관련이 있는 만큼 동북아 정세 관찰 차원에서 한국 정치권 인사와 싱크탱크 전문가들을 만나 양국관계 발전에 대해 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당 외교의 수행은 정부 차원의 외교에도 도움이 된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민진당은 두 파트로 나눠 한국을 방문, 대선 상황을 지켜보고 한국의 국회, 정당, 싱크탱크와 교류하는 계획을 마련했다.

민진당 국제부 주임인 뤄즈정 입법위원(의원)은 차이 총통에 동북아 정세를 보고하면서 "한국의 대선 결과가 한반도 문제 뿐 아니라 중국과 미국간 관계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뤄 위원은 한국의 대선결과는 타이완에 총체적인 기회이자 도전이 될 것이라며 타이완도 적극적으로 대응책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한국 방문단 명단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