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양산업 규모 127조…80%는 해양플랜트·해운항만업
입력 2017.04.06 (11:29) 수정 2017.04.06 (11:37) 경제
우리나라 해양산업의 80% 가량은 선박·해양플랜트 건조 및 해운항만업이 차지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해양수산부는 국내 해양산업 관련 기업체 현황을 담은 '2015년 해양산업 통계조사' 결과를 처음 발표했다.

통계조사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국내 해양산업 기업체 중 5천173개의 표본을 추출해 2015년 매출액 및 종사자 수, 조직 형태, 경영전망 등에 관한 심층 조사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내 해양 관련 총사업체 수는 1만8천385개로 파악됐다.

9가지 세부 산업 가운데 해운항만업(8천446개, 45.9%)이 차지하는 비중이 절반가량으로 가장 높았고, 선박 및 해양플랜트 건조·수리업(4천985개, 27.1%), 해양기기·장비 제조업(1천653개, 9%)이 뒤를 이었다.

해양산업 매출 역시 상위 2개 업종에 치우친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매출은 2015년 기준 126조 9천231억 원이며, 이 가운데 선박 및 해양플랜트 건조·수리업(51조2천억 원, 40.4%)과 해운항만업(50조9천억 원, 40.4%) 매출이 전체의 80% 이상을 차지했다.

전체 종사자 10명 중 8명 역시 두 개 산업 분야에 종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 밖에 지난해 경영실적은 2015년 대비 11.3%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 해양산업 규모 127조…80%는 해양플랜트·해운항만업
    • 입력 2017-04-06 11:29:05
    • 수정2017-04-06 11:37:14
    경제
우리나라 해양산업의 80% 가량은 선박·해양플랜트 건조 및 해운항만업이 차지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해양수산부는 국내 해양산업 관련 기업체 현황을 담은 '2015년 해양산업 통계조사' 결과를 처음 발표했다.

통계조사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국내 해양산업 기업체 중 5천173개의 표본을 추출해 2015년 매출액 및 종사자 수, 조직 형태, 경영전망 등에 관한 심층 조사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내 해양 관련 총사업체 수는 1만8천385개로 파악됐다.

9가지 세부 산업 가운데 해운항만업(8천446개, 45.9%)이 차지하는 비중이 절반가량으로 가장 높았고, 선박 및 해양플랜트 건조·수리업(4천985개, 27.1%), 해양기기·장비 제조업(1천653개, 9%)이 뒤를 이었다.

해양산업 매출 역시 상위 2개 업종에 치우친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매출은 2015년 기준 126조 9천231억 원이며, 이 가운데 선박 및 해양플랜트 건조·수리업(51조2천억 원, 40.4%)과 해운항만업(50조9천억 원, 40.4%) 매출이 전체의 80% 이상을 차지했다.

전체 종사자 10명 중 8명 역시 두 개 산업 분야에 종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 밖에 지난해 경영실적은 2015년 대비 11.3%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