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에 충격패’ 韓 축구, FIFA 랭킹 43위…‘3계단 하락’
입력 2017.04.06 (17:41) 연합뉴스
한국 축구가 2017년 4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지난달보다 3계단 떨어진 43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6일(한국시간) FIFA가 발표한 4월 랭킹에서 랭킹포인트 700점으로 43위를 기록했다.

한국 축구는 작년 11월 37위에 오르면서 3년 9개월 만에 30위권에 진입했지만 지난달 40위로 다시 밀려났다.

그리고 한 달 만에 43위까지 하락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이 기간에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시리아와 홈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지만, 중국과 원정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아시아축구연맹(AFC) 가맹국에서는 이란(랭킹포인트 820점)이 28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지켰다.

한국에 이어 일본(44위), 호주(50위), 사우디아라비아(52위) 등이 뒤를 이었다.

북한은 115위에 올랐다.

세계랭킹 1위는 브라질(랭킹 포인트 1천661점)이 차지했다. 브라질이 FIFA 랭킹 1위에 복귀한 건 2010년 5월 이후 6년 11개월 만이다.

1위를 지키던 아르헨티나(랭킹 포인트 1천603점)는 2위로 물러났다.

이어 독일, 칠레, 콜롬비아, 프랑스, 벨기에, 포르투갈, 스위스, 스페인 순으로 자리를 잡았다.

러시아월드컵 본선 진출 탈락 위기에 놓인 네덜란드는 3월 랭킹 11위에서 무려 21계단이나 떨어진 32위까지 추락했다.

네덜란드가 30위 밖으로 밀려난 건 이번이 처음이다.
  • ‘中에 충격패’ 韓 축구, FIFA 랭킹 43위…‘3계단 하락’
    • 입력 2017-04-06 17:41:30
    연합뉴스
한국 축구가 2017년 4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지난달보다 3계단 떨어진 43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6일(한국시간) FIFA가 발표한 4월 랭킹에서 랭킹포인트 700점으로 43위를 기록했다.

한국 축구는 작년 11월 37위에 오르면서 3년 9개월 만에 30위권에 진입했지만 지난달 40위로 다시 밀려났다.

그리고 한 달 만에 43위까지 하락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이 기간에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시리아와 홈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지만, 중국과 원정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아시아축구연맹(AFC) 가맹국에서는 이란(랭킹포인트 820점)이 28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지켰다.

한국에 이어 일본(44위), 호주(50위), 사우디아라비아(52위) 등이 뒤를 이었다.

북한은 115위에 올랐다.

세계랭킹 1위는 브라질(랭킹 포인트 1천661점)이 차지했다. 브라질이 FIFA 랭킹 1위에 복귀한 건 2010년 5월 이후 6년 11개월 만이다.

1위를 지키던 아르헨티나(랭킹 포인트 1천603점)는 2위로 물러났다.

이어 독일, 칠레, 콜롬비아, 프랑스, 벨기에, 포르투갈, 스위스, 스페인 순으로 자리를 잡았다.

러시아월드컵 본선 진출 탈락 위기에 놓인 네덜란드는 3월 랭킹 11위에서 무려 21계단이나 떨어진 32위까지 추락했다.

네덜란드가 30위 밖으로 밀려난 건 이번이 처음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