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백악관 “트럼프-시진핑 전화통화 매우 생산적”
입력 2017.04.13 (05:12) 수정 2017.04.13 (07:02) 국제

[연관 기사] [뉴스광장] 트럼프 “시진핑과 北 위협 관련 좋은 통화”

미국 백악관은 12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간 전날 전화통화가 "매우 생산적이었다"고 말했다.

백악관은 보도자료를 내 "트럼프 대통령이 시 주석의 마라라고 방문의 후속조치로 어젯밤 시 주석과 통화했다"며 이같이 밝혔으나 구체적 대화 내용은 소개하지 않았다.

보도자료에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에 "어젯밤 중국 주석과 북한의 위협을 우려하는 내용의 매우 좋은 통화를 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시 주석과의 첫 정상회담 후 불과 나흘 만에 한 통화에서 시 주석에게 북핵 위협을 강조하고 강력한 압박을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백악관의 "매우 생산적이었다"는 논평에 미뤄 트럼프 대통령의 북한에 대한 압박 당부에 시 주석이 어느 정도 호응한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중국 관영 CCTV는 시 주석이 트럼프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 실현과 한반도 평화·안정 유지를 견지하는 한편 평화적인 방법으로의 문제 해결을 원한다"면서 "한반도 문제에 관해 미국과 지속해서 소통하고 협조해 나가기를 원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 백악관 “트럼프-시진핑 전화통화 매우 생산적”
    • 입력 2017-04-13 05:12:48
    • 수정2017-04-13 07:02:28
    국제

[연관 기사] [뉴스광장] 트럼프 “시진핑과 北 위협 관련 좋은 통화”

미국 백악관은 12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간 전날 전화통화가 "매우 생산적이었다"고 말했다.

백악관은 보도자료를 내 "트럼프 대통령이 시 주석의 마라라고 방문의 후속조치로 어젯밤 시 주석과 통화했다"며 이같이 밝혔으나 구체적 대화 내용은 소개하지 않았다.

보도자료에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에 "어젯밤 중국 주석과 북한의 위협을 우려하는 내용의 매우 좋은 통화를 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시 주석과의 첫 정상회담 후 불과 나흘 만에 한 통화에서 시 주석에게 북핵 위협을 강조하고 강력한 압박을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백악관의 "매우 생산적이었다"는 논평에 미뤄 트럼프 대통령의 북한에 대한 압박 당부에 시 주석이 어느 정도 호응한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중국 관영 CCTV는 시 주석이 트럼프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 실현과 한반도 평화·안정 유지를 견지하는 한편 평화적인 방법으로의 문제 해결을 원한다"면서 "한반도 문제에 관해 미국과 지속해서 소통하고 협조해 나가기를 원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