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한반도 충돌 가능성”…우다웨이 방북 관심
입력 2017.04.15 (06:04) 수정 2017.04.15 (07:2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의 6차 핵실험 가능성으로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한반도에서 언제든지 충돌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우다웨이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의 방북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주목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오세균 특파원 보도입니다.

<리포트>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한반도에 긴장이 고조되면서 언제든지 충돌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은 한반도 긴장을 높이는 어떤 행위도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왕이(中 외교부장) : "일단 전쟁이 벌어지면 모든 걸 잃어버릴 것입니다.누구도 승자가 될 수 없습니다."

무력사용에 반대하면서도 북한의 추가 핵실험도 안된다는 것입니다.

중국 외교부는 대화와 협상만이 유일한 해법이라며 북한 동향을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겅솽(中 외교부 대변인) : "관련국과 계속해서 긴밀한 소통을 통해 일치된 목표를 이끌어내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북한의 6차 핵실험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중국 정부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습니다.

방한을 마치고 귀국한 우다웨이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가 조만간 북한을 방문해 대북 메시지를 전달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우다웨이 대표는 지난해, 4차 핵실험 이후 북한을 방문한 적이 있습니다.

우다웨이 대표가 방북한다면 태양절을 앞두고 조성됐던 한반도 긴장 상황은, 대화국면으로 진입할 수도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오세균입니다.
  • 中 “한반도 충돌 가능성”…우다웨이 방북 관심
    • 입력 2017-04-15 06:06:35
    • 수정2017-04-15 07:25:06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북한의 6차 핵실험 가능성으로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한반도에서 언제든지 충돌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우다웨이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의 방북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주목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오세균 특파원 보도입니다.

<리포트>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한반도에 긴장이 고조되면서 언제든지 충돌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은 한반도 긴장을 높이는 어떤 행위도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왕이(中 외교부장) : "일단 전쟁이 벌어지면 모든 걸 잃어버릴 것입니다.누구도 승자가 될 수 없습니다."

무력사용에 반대하면서도 북한의 추가 핵실험도 안된다는 것입니다.

중국 외교부는 대화와 협상만이 유일한 해법이라며 북한 동향을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겅솽(中 외교부 대변인) : "관련국과 계속해서 긴밀한 소통을 통해 일치된 목표를 이끌어내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북한의 6차 핵실험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중국 정부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습니다.

방한을 마치고 귀국한 우다웨이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가 조만간 북한을 방문해 대북 메시지를 전달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우다웨이 대표는 지난해, 4차 핵실험 이후 북한을 방문한 적이 있습니다.

우다웨이 대표가 방북한다면 태양절을 앞두고 조성됐던 한반도 긴장 상황은, 대화국면으로 진입할 수도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오세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