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TV, 오전 3시간 방송순서 비워…열병식 생중계 가능성
입력 2017.04.15 (09:26) 수정 2017.04.15 (09:58) 정치
북한이 오늘(15일) 김일성 주석의 105번째 생일을 맞은 가운데 북한 TV채널이 이날 오전 중 3시간 가량 프로그램을 배정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TV는 이날 예고한 '중앙TV 방송순서'에서 오전 9시1분(이하 평양시간 기준)에 '번영의 역사는 말한다'는 제목의 특집 프로그램을 배치한 뒤 이후 12시31분에 다음 프로그램인 기록영화를 방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번영의 역사는 말한다' 방송이 끝난 뒤 북한이 3시간 가량 군사 퍼레이드(열병식) 등 중요 행사를 실황중계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우리 정부 당국은 북한이 이날 경축 열병식을 열어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등 위협적 전략무기를 선보일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다.
  • 北 TV, 오전 3시간 방송순서 비워…열병식 생중계 가능성
    • 입력 2017-04-15 09:26:06
    • 수정2017-04-15 09:58:33
    정치
북한이 오늘(15일) 김일성 주석의 105번째 생일을 맞은 가운데 북한 TV채널이 이날 오전 중 3시간 가량 프로그램을 배정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TV는 이날 예고한 '중앙TV 방송순서'에서 오전 9시1분(이하 평양시간 기준)에 '번영의 역사는 말한다'는 제목의 특집 프로그램을 배치한 뒤 이후 12시31분에 다음 프로그램인 기록영화를 방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번영의 역사는 말한다' 방송이 끝난 뒤 북한이 3시간 가량 군사 퍼레이드(열병식) 등 중요 행사를 실황중계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우리 정부 당국은 북한이 이날 경축 열병식을 열어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등 위협적 전략무기를 선보일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