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포항·경주 인근 모든 원전 정상운전
입력 2017.04.15 (14:25) 수정 2017.04.15 (14:54) 경제
15일 오전 경북 포항과 경주 지역에서 지진이 잇달아 발생했지만 원자력 발전소는 차질없이 가동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지진 발생지역에서 가까운 경주시 월성원전을 비롯한 모든 원전이 정상 운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도 경주시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이 이상 없이 정상가동 중이라고 전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1분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8㎞ 지역에서 규모 3.1의 지진이 났고, 앞서 오전 5시 41분에는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9㎞ 지역에서 규모 2.2의 지진이 발생했다.
  • 포항·경주 인근 모든 원전 정상운전
    • 입력 2017-04-15 14:25:15
    • 수정2017-04-15 14:54:02
    경제
15일 오전 경북 포항과 경주 지역에서 지진이 잇달아 발생했지만 원자력 발전소는 차질없이 가동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지진 발생지역에서 가까운 경주시 월성원전을 비롯한 모든 원전이 정상 운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도 경주시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이 이상 없이 정상가동 중이라고 전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1분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8㎞ 지역에서 규모 3.1의 지진이 났고, 앞서 오전 5시 41분에는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9㎞ 지역에서 규모 2.2의 지진이 발생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