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제유가, 美휘발유 재고증가에 3.8% 하락
입력 2017.04.20 (04:33) 수정 2017.04.20 (07:19) 국제
미국의 주간 원유재고량에 대한 실망감으로 국제유가가 19일(현지시간) 4% 가까이 하락하며 배럴당 50달러 선을 위협하는 수준으로 밀렸다.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5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1.97달러(3.8%) 하락한 배럴당 50.44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6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전날보다 2.08달러(3.79%) 내린 배럴당 52.81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이날 발표된 미 에너지정보청(EIA)의 집계에서 지난주 미국 원유재고량은 시장의 예상보다 적게 감소했고, 휘발유 재고는 큰 폭으로 늘었다. 지난주 미국 원유재고는 103만4천 배럴 감소해 총 5억3천234만 배럴이 됐다. 시장 전문가들은 이보다 많은 양이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었다.

휘발유 재고는 150만 배럴 이상 증가했다. 주요 산유국들이 내달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의에서 감산 연장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지만, 미국에서는 이렇듯 생산량이 증가하는 추세다. 산유국들의 감산이 유가 부양에 결과적으로 큰 도움이 안 되는 것으로 분석되는 이유다.

금값은 하락했다. 최근 급등에 따른 차익 실현이 나타난 데다, 달러화가 강세를 보인 영향이다.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물 금 가격은 전날보다 10.70달러(0.8%) 하락한 온스당 1,283.40달러로 마쳤다.
  • 국제유가, 美휘발유 재고증가에 3.8% 하락
    • 입력 2017-04-20 04:33:43
    • 수정2017-04-20 07:19:06
    국제
미국의 주간 원유재고량에 대한 실망감으로 국제유가가 19일(현지시간) 4% 가까이 하락하며 배럴당 50달러 선을 위협하는 수준으로 밀렸다.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5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1.97달러(3.8%) 하락한 배럴당 50.44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6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전날보다 2.08달러(3.79%) 내린 배럴당 52.81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이날 발표된 미 에너지정보청(EIA)의 집계에서 지난주 미국 원유재고량은 시장의 예상보다 적게 감소했고, 휘발유 재고는 큰 폭으로 늘었다. 지난주 미국 원유재고는 103만4천 배럴 감소해 총 5억3천234만 배럴이 됐다. 시장 전문가들은 이보다 많은 양이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었다.

휘발유 재고는 150만 배럴 이상 증가했다. 주요 산유국들이 내달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의에서 감산 연장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지만, 미국에서는 이렇듯 생산량이 증가하는 추세다. 산유국들의 감산이 유가 부양에 결과적으로 큰 도움이 안 되는 것으로 분석되는 이유다.

금값은 하락했다. 최근 급등에 따른 차익 실현이 나타난 데다, 달러화가 강세를 보인 영향이다.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물 금 가격은 전날보다 10.70달러(0.8%) 하락한 온스당 1,283.40달러로 마쳤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