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하원의장 “대북 모든 옵션 상정해야…”
입력 2017.04.20 (05:10) 수정 2017.04.20 (07:19) 국제
폴 라이언 미국 하원의장은 19일(현지시간) 미국의 대북 정책과 관련해 "우리는 군사 옵션을 사용하기를 원하지 않지만 모든 옵션을 상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영국을 방문 중인 라이언 의장(공화·위스콘신)은 이날 런던에서 만난 기자들이 북한을 폭격할 의향이 있느냐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이는 북한에 대해서 만큼은 미국 정부가 항상 군사적 옵션을 준비하고 있어야 한다는 의미로 해석됐다.

라이언 의장은 대(對) 이란 제재와 관련해서는 더욱 강력한 제재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 밖에 그는 국내 이슈인 세제 개혁과 관련, 연말까지 세제 개혁이 완료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美하원의장 “대북 모든 옵션 상정해야…”
    • 입력 2017-04-20 05:10:01
    • 수정2017-04-20 07:19:49
    국제
폴 라이언 미국 하원의장은 19일(현지시간) 미국의 대북 정책과 관련해 "우리는 군사 옵션을 사용하기를 원하지 않지만 모든 옵션을 상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영국을 방문 중인 라이언 의장(공화·위스콘신)은 이날 런던에서 만난 기자들이 북한을 폭격할 의향이 있느냐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이는 북한에 대해서 만큼은 미국 정부가 항상 군사적 옵션을 준비하고 있어야 한다는 의미로 해석됐다.

라이언 의장은 대(對) 이란 제재와 관련해서는 더욱 강력한 제재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 밖에 그는 국내 이슈인 세제 개혁과 관련, 연말까지 세제 개혁이 완료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