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소 엔지니어링기업 해외보증절차 간소화
입력 2017.04.20 (14:20) 수정 2017.04.20 (15:17) 경제
해외진출을 원하는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에 대한 보증절차가 간소화된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우리은행은 오늘(20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3억 달러 규모의 해외공동보증서비스 지원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번 MOU 체결로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에 대한 보증서 발급 절차가 대폭 줄어 비용과 시간을 3분의 1 이상 줄일 수 있게 됐다. 앞으로는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의 1차 심사만 거치면 252개 우리은행 해외지점에서 즉시 해외 보증서를 발급해준다.

그간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은 대기업과 달리 두세 단계를 거쳐야 해외 보증서를 발급받을 수 있어 비용과 시간 부담이 컸다. 기존에는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이 1차 심사, 국내 은행이 2차 심사, 해외 은행이 3차 심사를 진행했다.

이번 MOU는 지난해 10월 19일 발표한 '엔지니어링산업 발전전략'의 후속조치로 이뤄졌다. 서비스는 다음 달부터 시작한다. 산업부 관계자는 "해외시장 진출에 애로가 많았던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의 해외진출이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중소 엔지니어링기업 해외보증절차 간소화
    • 입력 2017-04-20 14:20:51
    • 수정2017-04-20 15:17:49
    경제
해외진출을 원하는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에 대한 보증절차가 간소화된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우리은행은 오늘(20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3억 달러 규모의 해외공동보증서비스 지원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번 MOU 체결로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에 대한 보증서 발급 절차가 대폭 줄어 비용과 시간을 3분의 1 이상 줄일 수 있게 됐다. 앞으로는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의 1차 심사만 거치면 252개 우리은행 해외지점에서 즉시 해외 보증서를 발급해준다.

그간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은 대기업과 달리 두세 단계를 거쳐야 해외 보증서를 발급받을 수 있어 비용과 시간 부담이 컸다. 기존에는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이 1차 심사, 국내 은행이 2차 심사, 해외 은행이 3차 심사를 진행했다.

이번 MOU는 지난해 10월 19일 발표한 '엔지니어링산업 발전전략'의 후속조치로 이뤄졌다. 서비스는 다음 달부터 시작한다. 산업부 관계자는 "해외시장 진출에 애로가 많았던 중소 엔지니어링 기업의 해외진출이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