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우조선 기업어음 보유자 채무 재조정도 완료
입력 2017.04.20 (20:41) 수정 2017.04.20 (20:55) 경제
대우조선해양의 채무재조정 방안에 대해 대우조선 기업어음(CP) 보유자들의 동의를 받는 작업이 완료됐다.

20일 대우조선에 따르면 이날 오후 2018년 4월 만기가 도래하는 기업어음 총 2천억원 전체에 대해 채권자 100% 동의를 받는 절차가 끝났다.

회사채와 달리 기업어음은 채권자들을 일일이 만나 변경약정서를 개별적으로 체결하고 채권 전액에 대해 동의를 받아야 해서 18일 회사채 채무재조정이 끝난 뒤 이틀이 걸렸다.

대우조선은 이날 회사채 채무재조정안에 대해 법원에 인가를 신청했으며, 법원의 인가가 나는대로 채권단으로부터 2조9천억원의 신규 자금을 지원받게 될 전망이다.
  • 대우조선 기업어음 보유자 채무 재조정도 완료
    • 입력 2017-04-20 20:41:05
    • 수정2017-04-20 20:55:22
    경제
대우조선해양의 채무재조정 방안에 대해 대우조선 기업어음(CP) 보유자들의 동의를 받는 작업이 완료됐다.

20일 대우조선에 따르면 이날 오후 2018년 4월 만기가 도래하는 기업어음 총 2천억원 전체에 대해 채권자 100% 동의를 받는 절차가 끝났다.

회사채와 달리 기업어음은 채권자들을 일일이 만나 변경약정서를 개별적으로 체결하고 채권 전액에 대해 동의를 받아야 해서 18일 회사채 채무재조정이 끝난 뒤 이틀이 걸렸다.

대우조선은 이날 회사채 채무재조정안에 대해 법원에 인가를 신청했으며, 법원의 인가가 나는대로 채권단으로부터 2조9천억원의 신규 자금을 지원받게 될 전망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