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승환 4경기 연속 세이브…추신수 2출루
입력 2017.04.23 (14:28) 수정 2017.04.23 (15:00) 메이저리그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23일(이하 한국시간) 4경기 연속 세이브 행진을 이어갔다.

KBO리그에서 메이저리그로 건너가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에릭 테임즈(31·밀워키 브루어스)는 세인트루이스를 상대로 3볼넷을 기록했으나 오승환과 맞대결은 피했다.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는 4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을 깨고 1안타 1볼넷으로 멀티출루에 성공했다. 김현수(29·볼티모어 오리올스)는 2경기 연속 출전 기회를 받지 못했다.

오승환은 이날 미국 위스콘신 주 밀워키의 밀러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전에서 4-1로 앞선 9회말 등판, 1이닝을 삼자범퇴로 완벽히 틀어막으며 팀 승리를 지켰다.

오승환은 이틀 연속이자 4경기 연속 세이브를 챙겼다. 오승환은 전날 경기에서도 1이닝 1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3호 세이브를 거뒀다.

오승환의 무피안타 경기는 올 시즌 들어 처음이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7.04에서 6.23으로 내려갔다.

앞서 밀워키의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테임즈는 8회말까지 4차례 타석에 1타수 무안타 3볼넷 1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379에서 0.373(59타수 22안타)으로 조금 떨어졌다.

추신수는 텍사스 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캔자스시티 로열스전에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08에서 0.216(51타수 11안타)으로 끌어 올렸다.

텍사스는 9회말 루그네드 오도어가 안타와 도루로 무사 2루를 만든 뒤, 엘비스 안드루스의 끝내기 좌전 적시타로 2-1로 이겨3연승을 달렸다.

김현수는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 파크 앳 캠든 야즈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전에 결장했다. 볼티모어는 트레이 만치니의 2점 홈런과 요나탄 스호프의 솔로포를 앞세워 보스턴은 4-2로 제압하고 4연승 신바람을 이어갔다.
  • 오승환 4경기 연속 세이브…추신수 2출루
    • 입력 2017-04-23 14:28:46
    • 수정2017-04-23 15:00:10
    메이저리그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23일(이하 한국시간) 4경기 연속 세이브 행진을 이어갔다.

KBO리그에서 메이저리그로 건너가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에릭 테임즈(31·밀워키 브루어스)는 세인트루이스를 상대로 3볼넷을 기록했으나 오승환과 맞대결은 피했다.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는 4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을 깨고 1안타 1볼넷으로 멀티출루에 성공했다. 김현수(29·볼티모어 오리올스)는 2경기 연속 출전 기회를 받지 못했다.

오승환은 이날 미국 위스콘신 주 밀워키의 밀러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전에서 4-1로 앞선 9회말 등판, 1이닝을 삼자범퇴로 완벽히 틀어막으며 팀 승리를 지켰다.

오승환은 이틀 연속이자 4경기 연속 세이브를 챙겼다. 오승환은 전날 경기에서도 1이닝 1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3호 세이브를 거뒀다.

오승환의 무피안타 경기는 올 시즌 들어 처음이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7.04에서 6.23으로 내려갔다.

앞서 밀워키의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테임즈는 8회말까지 4차례 타석에 1타수 무안타 3볼넷 1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379에서 0.373(59타수 22안타)으로 조금 떨어졌다.

추신수는 텍사스 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캔자스시티 로열스전에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08에서 0.216(51타수 11안타)으로 끌어 올렸다.

텍사스는 9회말 루그네드 오도어가 안타와 도루로 무사 2루를 만든 뒤, 엘비스 안드루스의 끝내기 좌전 적시타로 2-1로 이겨3연승을 달렸다.

김현수는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 파크 앳 캠든 야즈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전에 결장했다. 볼티모어는 트레이 만치니의 2점 홈런과 요나탄 스호프의 솔로포를 앞세워 보스턴은 4-2로 제압하고 4연승 신바람을 이어갔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