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작년의 JIFF 단편영화들을 만난다 여름밤
입력 2017.04.29 (10:03) 수정 2017.04.29 (10:04) TV특종

27일(목) 전주에서는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가 개막식과 함께 열흘간의 화려한 영화축제가 시작되었다. 이에 맞춰 KBS <독립영화관> 시간에는 2주간 ‘전주국제영화제 기획’ 특집 영화들을 내보낸다.

우선 29일(토)에는 지난 해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주목받았던 한국단편영화 3편을 소개한다. 대상을 수상한 이지원 감독의 <여름밤>을 비롯하여, 한국 단편경쟁부문 화제작이었던 최윤태 감독의 <가슴의 문을 두드려도>과 이준섭 감독의 <어른이 되기 전에>가 시청자를 찾을 예정이다.

<여름밤>은 지난해 전주국제영화제 단편대상뿐만 아니라, 청룡영화상 최우수작품상, 서울독립영화제 최우수상, 대구단편영화제 대상, 미쟝센단편영화제 비정성시 최우수작품상 등 많은 영화제에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이지원 감독이 각본과 편집까지 맡은 <여름밤>은 취업준비생 소영은 고3수험생 민정의 과외를 하게 된다. 그러던 중 민정은 소영에게 과외시간을 바꿔줄 수 없냐는 부탁을 하게 된다.
  • 작년의 JIFF 단편영화들을 만난다 여름밤
    • 입력 2017-04-29 10:03:48
    • 수정2017-04-29 10:04:21
    TV특종

27일(목) 전주에서는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가 개막식과 함께 열흘간의 화려한 영화축제가 시작되었다. 이에 맞춰 KBS <독립영화관> 시간에는 2주간 ‘전주국제영화제 기획’ 특집 영화들을 내보낸다.

우선 29일(토)에는 지난 해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주목받았던 한국단편영화 3편을 소개한다. 대상을 수상한 이지원 감독의 <여름밤>을 비롯하여, 한국 단편경쟁부문 화제작이었던 최윤태 감독의 <가슴의 문을 두드려도>과 이준섭 감독의 <어른이 되기 전에>가 시청자를 찾을 예정이다.

<여름밤>은 지난해 전주국제영화제 단편대상뿐만 아니라, 청룡영화상 최우수작품상, 서울독립영화제 최우수상, 대구단편영화제 대상, 미쟝센단편영화제 비정성시 최우수작품상 등 많은 영화제에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이지원 감독이 각본과 편집까지 맡은 <여름밤>은 취업준비생 소영은 고3수험생 민정의 과외를 하게 된다. 그러던 중 민정은 소영에게 과외시간을 바꿔줄 수 없냐는 부탁을 하게 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