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佛 대선 D-2, 마크롱·르펜 연일 비방전
입력 2017.05.05 (06:18) 수정 2017.05.05 (14:5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제 25대 프랑스 대통령을 뽑는 결선 투표를 앞두고 난투극 수준의 마지막 양자 토론회를 벌였던 마크롱과 르 펜 후보는 비방전을 계속 이어가고 있습니다.

특히 마크롱 후보는 르 펜 후보가 허위 사실로 자신을 모략했다며 검찰에 고소했고 검찰은 가짜 뉴스가 이용됐는지 예비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파리 박진현 특파원 연결합니다. 박 특파원! 검찰이 예비 조사에 착수했다는 가짜 뉴스는 어떤 내용입니까?

<리포트>

네. 마크롱 후보가 조세 피난처로 유명한 바하마 제도에 비밀 계좌를 갖고 있다는 루머가 주된 내용입니다.

르 펜 후보가 이 내용을 가지고 지난 3일에 열렸던 양자 토론회에서 마크롱 후보를 공격하는데 사용했던 것입니다.

마크롱 후보측은 즉각 허위 사실이라며 르 펜 후보를 고소했고 프랑스 검찰은 혹시 가짜 뉴스가 이용됐는 지를 알아보기 위해 예비조사 즉 내사에 착수했습니다.

선거 막바지에 이르면서 마크롱에게는 호재가 르 펜에게는 악재가 일어나기도 했습니다.

마크롱 후보는 프랑스에서도 큰 인기를 끝고 있는 오바마 전 대통령의 공개적인 지지를 얻는데 성공했습니다.

이에 반해, 프랑스 북서부쪽을 방문한 르 펜 후보는 반대 시위대가 던진 달걀 때문에 급히 피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현재 판세는 마크롱이 매우 유리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지난 3일과 어제 각 언론사에서 여론 조사 결과를 발표했는데요.

마크롱 후보는 59%에서 61%사이의 지지율을 보이고 있고 르 펜 후보는 39%에서 41%의 지지율에 그치고 있습니다.

하지만, 르 펜 후보측은 브렉시트와 트럼프 대통령의 승리도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다며 선거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말합니다.

이번 결선 투표의 결과는 각 언론사들의 예측조사가 발표되는 월요일 새벽 3시 정도가 되야 그 윤곽이 드러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파리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佛 대선 D-2, 마크롱·르펜 연일 비방전
    • 입력 2017-05-05 06:19:30
    • 수정2017-05-05 14:50:11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제 25대 프랑스 대통령을 뽑는 결선 투표를 앞두고 난투극 수준의 마지막 양자 토론회를 벌였던 마크롱과 르 펜 후보는 비방전을 계속 이어가고 있습니다.

특히 마크롱 후보는 르 펜 후보가 허위 사실로 자신을 모략했다며 검찰에 고소했고 검찰은 가짜 뉴스가 이용됐는지 예비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파리 박진현 특파원 연결합니다. 박 특파원! 검찰이 예비 조사에 착수했다는 가짜 뉴스는 어떤 내용입니까?

<리포트>

네. 마크롱 후보가 조세 피난처로 유명한 바하마 제도에 비밀 계좌를 갖고 있다는 루머가 주된 내용입니다.

르 펜 후보가 이 내용을 가지고 지난 3일에 열렸던 양자 토론회에서 마크롱 후보를 공격하는데 사용했던 것입니다.

마크롱 후보측은 즉각 허위 사실이라며 르 펜 후보를 고소했고 프랑스 검찰은 혹시 가짜 뉴스가 이용됐는 지를 알아보기 위해 예비조사 즉 내사에 착수했습니다.

선거 막바지에 이르면서 마크롱에게는 호재가 르 펜에게는 악재가 일어나기도 했습니다.

마크롱 후보는 프랑스에서도 큰 인기를 끝고 있는 오바마 전 대통령의 공개적인 지지를 얻는데 성공했습니다.

이에 반해, 프랑스 북서부쪽을 방문한 르 펜 후보는 반대 시위대가 던진 달걀 때문에 급히 피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현재 판세는 마크롱이 매우 유리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지난 3일과 어제 각 언론사에서 여론 조사 결과를 발표했는데요.

마크롱 후보는 59%에서 61%사이의 지지율을 보이고 있고 르 펜 후보는 39%에서 41%의 지지율에 그치고 있습니다.

하지만, 르 펜 후보측은 브렉시트와 트럼프 대통령의 승리도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다며 선거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말합니다.

이번 결선 투표의 결과는 각 언론사들의 예측조사가 발표되는 월요일 새벽 3시 정도가 되야 그 윤곽이 드러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파리에서 전해드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