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트럼프 “文대통령 北 대화 개의치 않아…적절한 상황이어야”
입력 2017.05.13 (08:45) 수정 2017.05.13 (17:17) 국제

[연관 기사] [뉴스5] 트럼프 “文 대통령 남북 대화, 적절한 상황이어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정책 기조를 두고 북한과의 대화에는 반대하지 않으나 적절한 상황에서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공개된 미국 N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문 대통령은 북한과의) 대화에 좀 더 열려 있다"며 "나는 대화하는 것에 대해서는 개의치 않지만, 특정한 상황(certain circumstances)에서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의 대북정책 기조가 미국의 대북 압박 정책에도 변화를 가져올 것이냐는 질문에 "한 달이나 두 달 후에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 보고 더 좋은 답변을 해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북한 상황은 한국이나 일본, 솔직히 말하면 중국과 나머지 국가에도 매우 매우 위험한 일"이라며 "우리는 그간 (북한 문제를) 단호하게 잘 다뤄왔다"고 자평했다.
  • 트럼프 “文대통령 北 대화 개의치 않아…적절한 상황이어야”
    • 입력 2017-05-13 08:45:02
    • 수정2017-05-13 17:17:33
    국제

[연관 기사] [뉴스5] 트럼프 “文 대통령 남북 대화, 적절한 상황이어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정책 기조를 두고 북한과의 대화에는 반대하지 않으나 적절한 상황에서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공개된 미국 N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문 대통령은 북한과의) 대화에 좀 더 열려 있다"며 "나는 대화하는 것에 대해서는 개의치 않지만, 특정한 상황(certain circumstances)에서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의 대북정책 기조가 미국의 대북 압박 정책에도 변화를 가져올 것이냐는 질문에 "한 달이나 두 달 후에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 보고 더 좋은 답변을 해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북한 상황은 한국이나 일본, 솔직히 말하면 중국과 나머지 국가에도 매우 매우 위험한 일"이라며 "우리는 그간 (북한 문제를) 단호하게 잘 다뤄왔다"고 자평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