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후 화력발전소 8곳 일시 가동 중단”
입력 2017.05.16 (06:13) 수정 2017.05.16 (07:2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 미세먼지에 대한 응급 대책을 내놨습니다.

노후 석탄화력발전소 가동을 일시 중단하고, 각급 학교엔 미세먼지 측정기도 보급할 계획입니다.

보도에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의 한 초등학교를 찾아 학생들과 대화를 나누는 방식으로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먼저 올해 6월 한 달 동안, 30년 넘은 낡은 석탄화력발전소 여덟 군데의 가동을 멈추고

내년에는 그 기간을 넉 달까지 늘려 나갈 계획입니다.

노후 발전소 10기를 임기 안에 폐쇄하는 대신 천연가스를 연료로 사용하는 발전으로 전환하겠다는 약속도 내놨습니다.

특히, 대통령이 직접 챙기는 미세먼지 대책기구 설치도 지시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대통령) : "미세먼지가 발생하는 가운데 가장 큰 요인이 화력발전소, 그 중에서도 석탄화결 발전소거든요."

미세먼지 정보를 제대로 알리는 차원에서 전국 만 천여 개 모든 학교에 간이 측정기도 설치될 예정입니다.

문 대통령은 또, 학교마다 실내 체육 시설을 늘려나가는 동시에 교실 등 각급 시설에 공기 정화장치도 달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대통령) : "어린이들이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한 그런 상황에서 학교를 다닐 수 있을 겁니다. 제가 약속드릴게요"

문 대통령은 정부 구성이 완료되면 친환경 자동차 정책 등 보다 근본적인 미세먼지 종합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청와대는 오늘 유일호 경제부총리 주재로 열리는 국무회의에서 국정기획자문위원회와 일자리 위원회 설치안이 처리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 “노후 화력발전소 8곳 일시 가동 중단”
    • 입력 2017-05-16 06:16:16
    • 수정2017-05-16 07:23:4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 미세먼지에 대한 응급 대책을 내놨습니다.

노후 석탄화력발전소 가동을 일시 중단하고, 각급 학교엔 미세먼지 측정기도 보급할 계획입니다.

보도에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의 한 초등학교를 찾아 학생들과 대화를 나누는 방식으로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먼저 올해 6월 한 달 동안, 30년 넘은 낡은 석탄화력발전소 여덟 군데의 가동을 멈추고

내년에는 그 기간을 넉 달까지 늘려 나갈 계획입니다.

노후 발전소 10기를 임기 안에 폐쇄하는 대신 천연가스를 연료로 사용하는 발전으로 전환하겠다는 약속도 내놨습니다.

특히, 대통령이 직접 챙기는 미세먼지 대책기구 설치도 지시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대통령) : "미세먼지가 발생하는 가운데 가장 큰 요인이 화력발전소, 그 중에서도 석탄화결 발전소거든요."

미세먼지 정보를 제대로 알리는 차원에서 전국 만 천여 개 모든 학교에 간이 측정기도 설치될 예정입니다.

문 대통령은 또, 학교마다 실내 체육 시설을 늘려나가는 동시에 교실 등 각급 시설에 공기 정화장치도 달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대통령) : "어린이들이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한 그런 상황에서 학교를 다닐 수 있을 겁니다. 제가 약속드릴게요"

문 대통령은 정부 구성이 완료되면 친환경 자동차 정책 등 보다 근본적인 미세먼지 종합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청와대는 오늘 유일호 경제부총리 주재로 열리는 국무회의에서 국정기획자문위원회와 일자리 위원회 설치안이 처리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