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스피, 최근 한 달간 상승률 세계 최고
입력 2017.05.16 (07:56) 수정 2017.05.16 (07:59) 경제
코스피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최근 한 달간 한국 증시의 상승률이 주요 선진국과 신흥국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금융센터와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12일 기준으로 코스피는 한 달 전보다 7.4% 상승해, 세계 주요 선진국과 신흥국 중에서 상승 비율이 가장 컸다.

한국 다음으로는 일본 닛케이지수가 7.2% 올랐다. 이어 프랑스 CAC 40지수 6.0%, 독일 DAX지수 5.1%, 미국 나스닥지수 4.9%, 홍콩 항셍종합지수 3.5%, 뉴질랜드 NZ50지수 2.8%, 미국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가 1.5% 각각 올랐다.

신흥국 중에서는 브라질 보베스파지수가 6.8% 올라 상승 폭이 컸다. 필리핀 PSE지수 2.4%, 인도 뭄바이지수 1.8%, 대만가권지수 1.7%,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지수 0.6% 각각 상승했다.

최근 한 달간 코스피가 6년 만에 사상 최고치 기록을 다시 쓰는 등 존재감이 부각된 데는 글로벌 경기개선과 국내 기업실적 호조, 외국인 순매수라는 '3박자'가 맞아떨어졌기 때문이다.

한국 증시는 최근 숨고르기 장세를 보이고 있지만, 정부 출범에 따른 정책 기대감까지 더해져 주가를 더 위로 끌어올릴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 코스피, 최근 한 달간 상승률 세계 최고
    • 입력 2017-05-16 07:56:16
    • 수정2017-05-16 07:59:32
    경제
코스피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최근 한 달간 한국 증시의 상승률이 주요 선진국과 신흥국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금융센터와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12일 기준으로 코스피는 한 달 전보다 7.4% 상승해, 세계 주요 선진국과 신흥국 중에서 상승 비율이 가장 컸다.

한국 다음으로는 일본 닛케이지수가 7.2% 올랐다. 이어 프랑스 CAC 40지수 6.0%, 독일 DAX지수 5.1%, 미국 나스닥지수 4.9%, 홍콩 항셍종합지수 3.5%, 뉴질랜드 NZ50지수 2.8%, 미국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가 1.5% 각각 올랐다.

신흥국 중에서는 브라질 보베스파지수가 6.8% 올라 상승 폭이 컸다. 필리핀 PSE지수 2.4%, 인도 뭄바이지수 1.8%, 대만가권지수 1.7%,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지수 0.6% 각각 상승했다.

최근 한 달간 코스피가 6년 만에 사상 최고치 기록을 다시 쓰는 등 존재감이 부각된 데는 글로벌 경기개선과 국내 기업실적 호조, 외국인 순매수라는 '3박자'가 맞아떨어졌기 때문이다.

한국 증시는 최근 숨고르기 장세를 보이고 있지만, 정부 출범에 따른 정책 기대감까지 더해져 주가를 더 위로 끌어올릴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