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병석-시진핑 면담…“한중관계 중시 표명”
입력 2017.05.16 (09:38) 수정 2017.05.16 (10:09)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에서 열린 대규모 경제협력 국제회의인 일대일로 포럼에 참석중인 우리 정부 대표단의 대표단장이 시진핑 주석과 별도 면담을 가졌습니다.

대표단장은 한중관계 회복을 위한 물꼬를 열었다고 자평했습니다.

베이징 김민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각국 정상만 29명이 참석한 중국의 일대일로 포럼.

개막 첫날 환영 만찬을 주관한 시진핑 주석이, 우리 정부 대표단의 박병석 단장을 따로 불러 만찬 직후 면담을 했습니다.

시 주석은 한중관계는 고도로 중시돼야 하며 한중관계 발전이 세계 평화에 중요한 요소라고 말했다고 박 단장은 전했습니다.

<녹취> 박병석(대표단장) : "막힌 한중관계를 뚫는 물꼬를 열었다 하는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시 주석은 지난 11일 한중 정상간 통화에 만족감을 표하고 문재인 대통령의 정치철학을 높이 평가한다고도 말했다고 박 단장은 전했습니다.

하지만, 사드 배치를 둘러싼 갈등 해소에 나설것이란 당초 기대와 달리 이에 관한 언급은 서로 없었습니다.

탕자쉬안 전 국무위원은 박 단장과 만난 자리에서 시 주석의 박 단장과의 별도 면담은 한중관계를 얼마나 중시하는 지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박 단장은 어젯밤 늦게 외교담당 최고위급 인사인 양제츠 국무위원과도 만나 한중관계에 관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박 단장은 개인 의견임을 전제로 이번 대표단의 방중에 이어 특사의 방중, 그리고 사드와 북핵문제를 논의할 별도의 협상단이 꾸려질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밝혔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김민철입니다.
  • 박병석-시진핑 면담…“한중관계 중시 표명”
    • 입력 2017-05-16 09:40:02
    • 수정2017-05-16 10:09:51
    930뉴스
<앵커 멘트>

중국에서 열린 대규모 경제협력 국제회의인 일대일로 포럼에 참석중인 우리 정부 대표단의 대표단장이 시진핑 주석과 별도 면담을 가졌습니다.

대표단장은 한중관계 회복을 위한 물꼬를 열었다고 자평했습니다.

베이징 김민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각국 정상만 29명이 참석한 중국의 일대일로 포럼.

개막 첫날 환영 만찬을 주관한 시진핑 주석이, 우리 정부 대표단의 박병석 단장을 따로 불러 만찬 직후 면담을 했습니다.

시 주석은 한중관계는 고도로 중시돼야 하며 한중관계 발전이 세계 평화에 중요한 요소라고 말했다고 박 단장은 전했습니다.

<녹취> 박병석(대표단장) : "막힌 한중관계를 뚫는 물꼬를 열었다 하는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시 주석은 지난 11일 한중 정상간 통화에 만족감을 표하고 문재인 대통령의 정치철학을 높이 평가한다고도 말했다고 박 단장은 전했습니다.

하지만, 사드 배치를 둘러싼 갈등 해소에 나설것이란 당초 기대와 달리 이에 관한 언급은 서로 없었습니다.

탕자쉬안 전 국무위원은 박 단장과 만난 자리에서 시 주석의 박 단장과의 별도 면담은 한중관계를 얼마나 중시하는 지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박 단장은 어젯밤 늦게 외교담당 최고위급 인사인 양제츠 국무위원과도 만나 한중관계에 관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박 단장은 개인 의견임을 전제로 이번 대표단의 방중에 이어 특사의 방중, 그리고 사드와 북핵문제를 논의할 별도의 협상단이 꾸려질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밝혔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김민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