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문재인 정부 출범
오늘 제37주년 5·18기념식…추모 분위기 고조
입력 2017.05.18 (06:01) 수정 2017.05.18 (06:1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은 5.18민주화운동 제37주년 기념일인데요, 오늘 기념식은 역대 최대 규모로 거행되고 '임을 위한 행진곡'도 합창이 아닌 제창으로 하게 됩니다.

그 어느 해보다 추모의 열기가 뜨겁다고 하는데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봅니다.

곽선정 기자! 현장 분위기는 어떤가요?

<리포트>

아직 이른 아침이지만 이곳 국립 5.18민주묘지에는 추모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아직은 이른 아침이어서 비교적 한산한 모습입니다.

이번 기념식은 새 정부 출범으로 예년과는 다르게 진행됩니다.

5.18 단체뿐 아니라 제주 4. 3단체 등 민주화 관련 단체들이 참석하고, 일반인들도 입장이 가능해 만 명 이상이 참석하는 역대 최대 규모의 기념식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기념식 행사 시간도 지난해보다 10분 이상 늘어났습니다.

기념식은 '5․18정신계승, 정의가 승리하는 대한민국'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데요.

헌화와 분향에 이어 5.18 민주화운동 경과보고를 하게 됩니다.

경과보고 역시 보훈처가 아닌 5.18 유족 대표가 직접 할 예정입니다.

유족들을 예우하고, 5.18 정신을 계승하겠다는 의지를 반영한 겁니다.

이어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는 것으로 행사가 마무리됩니다.

앞서 어제는 오월 정신을 계승해 대한민국을 진정한 민주주의 국가로 만들어 가자는 의미를 담은 전야제가 열렸습니다.

80년 5월 당시를 재현한 영상 예술 공연과 민주주의를 상징하는 촛불을 시민들이 함께 드는 행사 등이 펼쳐졌습니다.

세월호 희생자 가족들도 참석해 혈육을 잃은 아픔을 나눴습니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처음 열리는 기념식을 앞두고 추모 분위기가 절정에 이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곽선정입니다.
  • 오늘 제37주년 5·18기념식…추모 분위기 고조
    • 입력 2017-05-18 06:02:31
    • 수정2017-05-18 06:12:5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오늘은 5.18민주화운동 제37주년 기념일인데요, 오늘 기념식은 역대 최대 규모로 거행되고 '임을 위한 행진곡'도 합창이 아닌 제창으로 하게 됩니다.

그 어느 해보다 추모의 열기가 뜨겁다고 하는데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봅니다.

곽선정 기자! 현장 분위기는 어떤가요?

<리포트>

아직 이른 아침이지만 이곳 국립 5.18민주묘지에는 추모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아직은 이른 아침이어서 비교적 한산한 모습입니다.

이번 기념식은 새 정부 출범으로 예년과는 다르게 진행됩니다.

5.18 단체뿐 아니라 제주 4. 3단체 등 민주화 관련 단체들이 참석하고, 일반인들도 입장이 가능해 만 명 이상이 참석하는 역대 최대 규모의 기념식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기념식 행사 시간도 지난해보다 10분 이상 늘어났습니다.

기념식은 '5․18정신계승, 정의가 승리하는 대한민국'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데요.

헌화와 분향에 이어 5.18 민주화운동 경과보고를 하게 됩니다.

경과보고 역시 보훈처가 아닌 5.18 유족 대표가 직접 할 예정입니다.

유족들을 예우하고, 5.18 정신을 계승하겠다는 의지를 반영한 겁니다.

이어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는 것으로 행사가 마무리됩니다.

앞서 어제는 오월 정신을 계승해 대한민국을 진정한 민주주의 국가로 만들어 가자는 의미를 담은 전야제가 열렸습니다.

80년 5월 당시를 재현한 영상 예술 공연과 민주주의를 상징하는 촛불을 시민들이 함께 드는 행사 등이 펼쳐졌습니다.

세월호 희생자 가족들도 참석해 혈육을 잃은 아픔을 나눴습니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처음 열리는 기념식을 앞두고 추모 분위기가 절정에 이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곽선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