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유한국당 “5·18정신 헌법 포함은 국민적 합의가 필요”
입력 2017.05.18 (16:44) 수정 2017.05.18 (16:48) 정치
자유한국당은 5ㆍ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는 문제는 충분한 국민적 논의와 합의가 필요하다고 논평했다.

정준길 대변인은 18일(오늘) 서면 논평을 통해 "5ㆍ18 진상규명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정 대변인은 이를 위해 "국회에 설치된 개헌특위에서 국민의 여론을 반영하여 충분히 협의해 나갈 필요성이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이 대선에서 공언한 내년 지방선거 때까지 개헌하겠다는 대국민 약속을 반드시 지킬 것"을 촉구했다.

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추진하고자 하는 5.18 진상규명이 과거 노무현 정부의 과거사청산위원회와 같은 사회적 혼란과 갈등으로 재연되지 않고, 미래와 통합을 위한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 자유한국당 “5·18정신 헌법 포함은 국민적 합의가 필요”
    • 입력 2017-05-18 16:44:31
    • 수정2017-05-18 16:48:20
    정치
자유한국당은 5ㆍ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는 문제는 충분한 국민적 논의와 합의가 필요하다고 논평했다.

정준길 대변인은 18일(오늘) 서면 논평을 통해 "5ㆍ18 진상규명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정 대변인은 이를 위해 "국회에 설치된 개헌특위에서 국민의 여론을 반영하여 충분히 협의해 나갈 필요성이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이 대선에서 공언한 내년 지방선거 때까지 개헌하겠다는 대국민 약속을 반드시 지킬 것"을 촉구했다.

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추진하고자 하는 5.18 진상규명이 과거 노무현 정부의 과거사청산위원회와 같은 사회적 혼란과 갈등으로 재연되지 않고, 미래와 통합을 위한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