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문재인 정부 출범
박원순 아세안특사 오늘 오전 출국…필리핀 등 3개국 방문
입력 2017.05.21 (01:08) 정치
문재인 대통령이 아세안 특사로 임명한 박원순 서울시장이 필리핀과 인도네시아 베트남을 차례로 방문하기 위해 21일(오늘) 오전 출국한다.

박원순 시장은 첫 방문지인 마닐라에서 카에타노 필리핀 외교장관과 면담한 후 22일 오전에는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하고 양국 간 관계발전에 대한 의지를 밝힐 예정이다.

박 시장은 23일 자카르타에서 인도네시아 조코위 대통령을 예방하며, 25일엔 호치민에서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과 회동한다.

특사단에는 더불어민주당 김현미 의원과 신경민 의원이 동행한다.

아세안은 필리핀·말레이시아·싱가포르·인도네시아·태국·브루나이·베트남·라오스·미얀마·캄보디아 등 10개국으로 구성된 우리나라 제2의 교역 상대다.

청와대는 대 아세안 특사 파견 배경에 대해 "한반도와 동북아를 넘어 우리 외교의 지평을 넓히고, 다원화한 협력외교를 추진하고자 하는 새 정부의 적극적인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밝혔다.
  • 박원순 아세안특사 오늘 오전 출국…필리핀 등 3개국 방문
    • 입력 2017-05-21 01:08:39
    정치
문재인 대통령이 아세안 특사로 임명한 박원순 서울시장이 필리핀과 인도네시아 베트남을 차례로 방문하기 위해 21일(오늘) 오전 출국한다.

박원순 시장은 첫 방문지인 마닐라에서 카에타노 필리핀 외교장관과 면담한 후 22일 오전에는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하고 양국 간 관계발전에 대한 의지를 밝힐 예정이다.

박 시장은 23일 자카르타에서 인도네시아 조코위 대통령을 예방하며, 25일엔 호치민에서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과 회동한다.

특사단에는 더불어민주당 김현미 의원과 신경민 의원이 동행한다.

아세안은 필리핀·말레이시아·싱가포르·인도네시아·태국·브루나이·베트남·라오스·미얀마·캄보디아 등 10개국으로 구성된 우리나라 제2의 교역 상대다.

청와대는 대 아세안 특사 파견 배경에 대해 "한반도와 동북아를 넘어 우리 외교의 지평을 넓히고, 다원화한 협력외교를 추진하고자 하는 새 정부의 적극적인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