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한 핵·미사일 위기
민주, 北 미사일 발사에 “강력 규탄…도발적 행위 중단해야”
입력 2017.05.21 (19:38) 수정 2017.05.21 (19:47) 정치
더불어민주당은 21일(오늘) 북한이 평안남도 북창 일대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데 대해 "북한의 군사적 도발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김현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지난 14일 북한의 무모한 도발에 대해 유감을 표시하고 엄중히 경고했음에도 불구하고, 두 번째 미사일 발사 소식을 접하게 돼 매우 유감"이라고 비판했다.

또 "반복적으로 진행되는 도발적 행위가 북한에 결코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점을 명심하고 일체의 행위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아울러 김 대변인은 "민주당은 북한 핵문제를 반드시 해결하고, 전쟁 위험이 없는 한반도를 만들어야 한다는 국민 염원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미애 대표도 이날 자신의 SNS에 글을 올리고 "한반도 평화는 물론 북한의 이익에도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백해무익한 행위라는 점을 분명히 밝히며 강력히 규탄한다"고 말했다.
  • 민주, 北 미사일 발사에 “강력 규탄…도발적 행위 중단해야”
    • 입력 2017-05-21 19:38:04
    • 수정2017-05-21 19:47:34
    정치
더불어민주당은 21일(오늘) 북한이 평안남도 북창 일대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데 대해 "북한의 군사적 도발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김현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지난 14일 북한의 무모한 도발에 대해 유감을 표시하고 엄중히 경고했음에도 불구하고, 두 번째 미사일 발사 소식을 접하게 돼 매우 유감"이라고 비판했다.

또 "반복적으로 진행되는 도발적 행위가 북한에 결코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점을 명심하고 일체의 행위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아울러 김 대변인은 "민주당은 북한 핵문제를 반드시 해결하고, 전쟁 위험이 없는 한반도를 만들어야 한다는 국민 염원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미애 대표도 이날 자신의 SNS에 글을 올리고 "한반도 평화는 물론 북한의 이익에도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백해무익한 행위라는 점을 분명히 밝히며 강력히 규탄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