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한 핵·미사일 위기
러 “北 미사일 러시아에 위협 안 돼…불장난은 나쁜 결과로 끝날 것”
입력 2017.05.21 (21:06) 수정 2017.05.21 (21:08) 국제
러시아가 21일(현지시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확인하면서 이번 발사가 러시아에 위협이 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러시아 군사·안보 소식통은 이날 인테르팍스 통신에 "러시아 미사일공격경고시스템이 제때에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포착해 추적했다"면서 "미사일 발사가 러시아에 위협이 되는 것으로 평가되진 않았다"고 전했다.

그럼에도 러시아 상원 국방위원회 제1부위원장 프란츠 클린체비치는 미국 내 정치 불안정으로 한반도에서 예상치 못한 일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에서 이루어진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강한 우려를 표시했다.

클린체비치는 "평양이 어떤 설명을 하든 또 다른 미사일 발사는 확실히 근거 있는 우려를 불러일으키는 요소에 해당한다"면서 "북한을 아시아의 미사일 강국으로 만들겠다는 김정은의 발표는 단순히 요란한 성명이 아니며 추가적 행동에 대한 일종의 예고"라고 지적했다.

이어 "미국 내에서의 복잡한 정치 상황을 고려할 때 어떤 예상치 못한 일도 일어날 수 있으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자기확신을 위해 '작은 승리'가 필요하다"면서 "북한이 이를 이해하지 못하는 것이 아주 유감"이라고 밝혔다.

클린체비치는 "러시아가 북한뿐 아니라 미국에 여러 차례 경고했다시피 불장난은 언젠가는 몹시 나쁜 결과로 끝날 것"이라고 경고했다.
  • 러 “北 미사일 러시아에 위협 안 돼…불장난은 나쁜 결과로 끝날 것”
    • 입력 2017-05-21 21:06:30
    • 수정2017-05-21 21:08:04
    국제
러시아가 21일(현지시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확인하면서 이번 발사가 러시아에 위협이 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러시아 군사·안보 소식통은 이날 인테르팍스 통신에 "러시아 미사일공격경고시스템이 제때에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포착해 추적했다"면서 "미사일 발사가 러시아에 위협이 되는 것으로 평가되진 않았다"고 전했다.

그럼에도 러시아 상원 국방위원회 제1부위원장 프란츠 클린체비치는 미국 내 정치 불안정으로 한반도에서 예상치 못한 일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에서 이루어진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강한 우려를 표시했다.

클린체비치는 "평양이 어떤 설명을 하든 또 다른 미사일 발사는 확실히 근거 있는 우려를 불러일으키는 요소에 해당한다"면서 "북한을 아시아의 미사일 강국으로 만들겠다는 김정은의 발표는 단순히 요란한 성명이 아니며 추가적 행동에 대한 일종의 예고"라고 지적했다.

이어 "미국 내에서의 복잡한 정치 상황을 고려할 때 어떤 예상치 못한 일도 일어날 수 있으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자기확신을 위해 '작은 승리'가 필요하다"면서 "북한이 이를 이해하지 못하는 것이 아주 유감"이라고 밝혔다.

클린체비치는 "러시아가 북한뿐 아니라 미국에 여러 차례 경고했다시피 불장난은 언젠가는 몹시 나쁜 결과로 끝날 것"이라고 경고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