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근석, 김기덕 감독 작품으로 6년 만에 스크린 복귀
입력 2017.05.22 (09:18) 연합뉴스
배우 장근석이 김기덕 감독의 신작 '인간의 시간'으로 6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22일 소속사 트리제이컴퍼니에 따르면 장근석은 최근 '인간의 시간' 출연을 확정 짓고, 이달 말부터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김기덕 감독과는 첫 작업이며, 약 6년 만의 스크린 복귀다.

김기덕 감독의 23번째 장편 영화인 '인간의 시간'은 인간의 감정과 도덕, 윤리의 한계선을 시험하며 인류의 근원을 추적해가는 과정을 담은 작품이다. 장근석과 함께 배우 안성기가 출연한다.

장근석은 이 영화 속에서 잔인하고 비정한 인간의 본능적인 에너지를 표현하면서 연기 변신에 나설 예정이다.

장근석은 "오랜만의 영화 출연이고 평소 존경하던 김기덕 감독과 함께하게 돼 영광이다"라며 "배우로서 인간의 가장 본능적인 모습과 한계를 연기하는 것이 매력적인 작업이라고 생각해 출연을 결정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 장근석, 김기덕 감독 작품으로 6년 만에 스크린 복귀
    • 입력 2017-05-22 09:18:06
    연합뉴스
배우 장근석이 김기덕 감독의 신작 '인간의 시간'으로 6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22일 소속사 트리제이컴퍼니에 따르면 장근석은 최근 '인간의 시간' 출연을 확정 짓고, 이달 말부터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김기덕 감독과는 첫 작업이며, 약 6년 만의 스크린 복귀다.

김기덕 감독의 23번째 장편 영화인 '인간의 시간'은 인간의 감정과 도덕, 윤리의 한계선을 시험하며 인류의 근원을 추적해가는 과정을 담은 작품이다. 장근석과 함께 배우 안성기가 출연한다.

장근석은 이 영화 속에서 잔인하고 비정한 인간의 본능적인 에너지를 표현하면서 연기 변신에 나설 예정이다.

장근석은 "오랜만의 영화 출연이고 평소 존경하던 김기덕 감독과 함께하게 돼 영광이다"라며 "배우로서 인간의 가장 본능적인 모습과 한계를 연기하는 것이 매력적인 작업이라고 생각해 출연을 결정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