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바른정당, 다음 달 26일 당원대표자회의 개최…새 대표 선출
입력 2017.05.22 (10:40) 수정 2017.05.22 (10:43) 정치
바른정당이 다음달 26일 당원대표자 회의를 개최해 새 대표를 선출하기로 결정했다.

김세연 바른정당 사무총장은 22일(오늘), "차기 당 지도부 구성 방안과 관련해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는 방식은 채택하지 않기로 하고, 6월 26일에 당원대표자회의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 사무총장은 이에 따른 실무적 준비를 위해 태스크포스(TF)를 꾸려 당규 정비 등을 하기로 했고, 후속 조치와 일정은 오는 25일 의원 전체회의에서 최종 결정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 바른정당, 다음 달 26일 당원대표자회의 개최…새 대표 선출
    • 입력 2017-05-22 10:40:49
    • 수정2017-05-22 10:43:55
    정치
바른정당이 다음달 26일 당원대표자 회의를 개최해 새 대표를 선출하기로 결정했다.

김세연 바른정당 사무총장은 22일(오늘), "차기 당 지도부 구성 방안과 관련해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는 방식은 채택하지 않기로 하고, 6월 26일에 당원대표자회의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 사무총장은 이에 따른 실무적 준비를 위해 태스크포스(TF)를 꾸려 당규 정비 등을 하기로 했고, 후속 조치와 일정은 오는 25일 의원 전체회의에서 최종 결정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