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화제 영상] ‘몸길이 120cm’ 호주 고양이
입력 2017.05.22 (10:58) 수정 2017.05.22 (11:1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주인이 두 손으로도 안아 들기 버거울 정도로 몸집이 큰 고양이.

호주 멜버른에 사는 고양이 '오마르'는 현재 몸길이가 120cm에 달하며 몸무게가 14kg이나 나갑니다.

주인은 오마르를 생후 12주 때부터 키웠다는데요.

<녹취> 스테피 허스트(주인) : "고양이는 1살이 되기 전에 예상했던 9㎏을 뛰어 넘었는데, 그가 다 자란 게 아니란 것을 그때 깨달았습니다."

지금까지는 몸길이 118.3cm의 미국 고양이 '루도'가 '최장 몸길이' 세계 기록을 보유 중인데요.

더 기다란 몸을 자랑하는 고양이 '오마르'가 기네스 기록에 오를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 [지구촌 화제 영상] ‘몸길이 120cm’ 호주 고양이
    • 입력 2017-05-22 11:02:28
    • 수정2017-05-22 11:12:03
    지구촌뉴스
주인이 두 손으로도 안아 들기 버거울 정도로 몸집이 큰 고양이.

호주 멜버른에 사는 고양이 '오마르'는 현재 몸길이가 120cm에 달하며 몸무게가 14kg이나 나갑니다.

주인은 오마르를 생후 12주 때부터 키웠다는데요.

<녹취> 스테피 허스트(주인) : "고양이는 1살이 되기 전에 예상했던 9㎏을 뛰어 넘었는데, 그가 다 자란 게 아니란 것을 그때 깨달았습니다."

지금까지는 몸길이 118.3cm의 미국 고양이 '루도'가 '최장 몸길이' 세계 기록을 보유 중인데요.

더 기다란 몸을 자랑하는 고양이 '오마르'가 기네스 기록에 오를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