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로경계석 들이받고 승용차 뒤집혀…운전자 부상
입력 2017.05.22 (14:17) 수정 2017.05.22 (14:25) 사회
오늘(22일) 오전 6시 10분쯤 서울 용산구의 한 승용차가 도로 경계석과 충돌해 차량이 뒤집혔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최모(56) 씨가 허리에 고통을 호소해 가까운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스마트폰을 보느라 앞을 제대로 보지 못했다는 최 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도로경계석 들이받고 승용차 뒤집혀…운전자 부상
    • 입력 2017-05-22 14:17:19
    • 수정2017-05-22 14:25:21
    사회
오늘(22일) 오전 6시 10분쯤 서울 용산구의 한 승용차가 도로 경계석과 충돌해 차량이 뒤집혔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최모(56) 씨가 허리에 고통을 호소해 가까운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스마트폰을 보느라 앞을 제대로 보지 못했다는 최 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