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송파구 석촌동 지하철 공사장에서 안전 사고.. 근로자 2명 사망
입력 2017.05.22 (23:54) 수정 2017.05.23 (00:13) 사회
오늘(22일) 오후 6시 45분 쯤 서울 송파구 석촌동 사거리 지하철 9호선 공사장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해 근로자 2명이 숨졌다.

소방당국은 터널 공사 작업을 하다 기계 사이에 끼인 근로자 허 모(48)씨와 공사장 1층에서 지하 2층으로 떨어진 카자흐스탄 출신 근로자 한 명을 구조해 인근 병원으로 옮겼지만 사망했다고 밝혔다.

사고가 난 곳은 8호선 석촌역과 이어지는 9호선 환승역을 만들기 위해 공사가 진행되는 곳으로, 경찰은 공사 현장 관계자등을 상대로 안전 수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 송파구 석촌동 지하철 공사장에서 안전 사고.. 근로자 2명 사망
    • 입력 2017-05-22 23:54:44
    • 수정2017-05-23 00:13:49
    사회
오늘(22일) 오후 6시 45분 쯤 서울 송파구 석촌동 사거리 지하철 9호선 공사장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해 근로자 2명이 숨졌다.

소방당국은 터널 공사 작업을 하다 기계 사이에 끼인 근로자 허 모(48)씨와 공사장 1층에서 지하 2층으로 떨어진 카자흐스탄 출신 근로자 한 명을 구조해 인근 병원으로 옮겼지만 사망했다고 밝혔다.

사고가 난 곳은 8호선 석촌역과 이어지는 9호선 환승역을 만들기 위해 공사가 진행되는 곳으로, 경찰은 공사 현장 관계자등을 상대로 안전 수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