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탈리아 성당서 가톨릭 성인 돈 보스코 유해 도난
입력 2017.06.04 (03:26) 국제
19세기 가톨릭 신부이자 교육자인 돈 보스코 성인의 유해 일부가 이탈리아 북서부 성당에서 도난당했다.

이탈리아 뉴스통신 ANSA에 따르면 돈 보스코 성인의 고향인 토리노 인근 카스텔누오보 돈 보스코 성당의 제단 뒤에 유골함에 안치돼 있던 성인의 유해가 현지시간으로 지난 2일 밤 사라졌다. 이곳에 보관된 돈 보스코 성인의 유해는 그의 뇌의 일부인 것으로 전해졌다.

카스텔누오보 돈 보스코 성당 측은 "이번 도난 사건에 대단히 슬프다"며 "돈 보스코의 유해를 훔칠 수는 있겠지만 그를 우리로부터, 또 매일 이곳을 찾는 많은 순례객들로부터 앗아갈 수는 없을 것"이라는 말로 유감을 나타냈다.

또 "돈 보스코의 유해를 훔쳐간 사람은 조건 없이 즉각 되돌려 달라"고 촉구했다.

가톨릭 수도회 살레시오회 창립자인 돈 보스코 성인은 소년원에 수감된 아이들 등 가난하고, 소외된 청소년들을 돌보는 일에 투신해 청소년의 벗이자 스승으로 불리는 인물로, 1888년 선종한 뒤 1934년 성인으로 추대됐다.
  • 이탈리아 성당서 가톨릭 성인 돈 보스코 유해 도난
    • 입력 2017-06-04 03:26:12
    국제
19세기 가톨릭 신부이자 교육자인 돈 보스코 성인의 유해 일부가 이탈리아 북서부 성당에서 도난당했다.

이탈리아 뉴스통신 ANSA에 따르면 돈 보스코 성인의 고향인 토리노 인근 카스텔누오보 돈 보스코 성당의 제단 뒤에 유골함에 안치돼 있던 성인의 유해가 현지시간으로 지난 2일 밤 사라졌다. 이곳에 보관된 돈 보스코 성인의 유해는 그의 뇌의 일부인 것으로 전해졌다.

카스텔누오보 돈 보스코 성당 측은 "이번 도난 사건에 대단히 슬프다"며 "돈 보스코의 유해를 훔칠 수는 있겠지만 그를 우리로부터, 또 매일 이곳을 찾는 많은 순례객들로부터 앗아갈 수는 없을 것"이라는 말로 유감을 나타냈다.

또 "돈 보스코의 유해를 훔쳐간 사람은 조건 없이 즉각 되돌려 달라"고 촉구했다.

가톨릭 수도회 살레시오회 창립자인 돈 보스코 성인은 소년원에 수감된 아이들 등 가난하고, 소외된 청소년들을 돌보는 일에 투신해 청소년의 벗이자 스승으로 불리는 인물로, 1888년 선종한 뒤 1934년 성인으로 추대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