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대중 前대통령 영문자서전 곧 출간…전집도 완간
입력 2017.06.15 (20:13) 수정 2017.06.15 (20:19) 정치
김대중 전 대통령의 영어 자서전이 출간된다. 우리말 자서전 27권 전권도 완간된다.

박명림 김대중도서관장은 15일(오늘)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6·15 남북정상회담 17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이 밝혔다.

박 관장은 영문 자서전과 관련해 "김 전 대통령의 삶과 사상을 세계 알리는 첫 번째 계기"라면서 "출간 후 워싱턴, 베를린, 도쿄, 베이징의 최고 학술기관에서 학술 토론을 개최한다"고 말했다.

우리말 자서전에 대해서는 "재임 때 전집 10권을 출간했고 나머지 17권을 출간해 전직 대통령으로는 우리나라 최초로 전집을 완간한다"면서 "본격적 김 전 대통령 연구, 김대중학(學)의 첫발을 내디딜 것"이라고 밝혔다.

또 "세계 3대 평화지도자인 김 전 대통령과 넬슨 만델라 전 남아공 대통령, 빌리 브란트 전 서독 총리의 공동 연구를 해당 기관과 시작했다"면서 "이를 통해 김대중 평화사상은 세계 평화사상의 반열에 오르고 세계와 함께 연구될 것"이라고 말했다.
  • 김대중 前대통령 영문자서전 곧 출간…전집도 완간
    • 입력 2017-06-15 20:13:06
    • 수정2017-06-15 20:19:33
    정치
김대중 전 대통령의 영어 자서전이 출간된다. 우리말 자서전 27권 전권도 완간된다.

박명림 김대중도서관장은 15일(오늘)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6·15 남북정상회담 17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이 밝혔다.

박 관장은 영문 자서전과 관련해 "김 전 대통령의 삶과 사상을 세계 알리는 첫 번째 계기"라면서 "출간 후 워싱턴, 베를린, 도쿄, 베이징의 최고 학술기관에서 학술 토론을 개최한다"고 말했다.

우리말 자서전에 대해서는 "재임 때 전집 10권을 출간했고 나머지 17권을 출간해 전직 대통령으로는 우리나라 최초로 전집을 완간한다"면서 "본격적 김 전 대통령 연구, 김대중학(學)의 첫발을 내디딜 것"이라고 밝혔다.

또 "세계 3대 평화지도자인 김 전 대통령과 넬슨 만델라 전 남아공 대통령, 빌리 브란트 전 서독 총리의 공동 연구를 해당 기관과 시작했다"면서 "이를 통해 김대중 평화사상은 세계 평화사상의 반열에 오르고 세계와 함께 연구될 것"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