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정인 “북 핵동결시 전략자산·한미군사훈련 축소”
입력 2017.06.17 (03:29) 수정 2017.06.17 (03:29) 국제
문재인 대통령의 통일외교안보 특보인 문정인 연세대 명예특임교수는 16일(현지시간) 북한이 핵 프로그램을 동결하면 미군의 한반도 전략자산과 한미 합동군사훈련을 축소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 정부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와 관련한 환경영향평가에 1년가량 소요될 것으로 전망했다.

미국을 방문 중인 문 특보는 이날 한국 동아시아재단과 미국 우드로윌슨센터가 워싱턴DC에서 '한미 신행정부 출범과 한미동맹'을 주제로 공동 개최를 한 세미나에서 기조연설 및 문답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 문정인 “북 핵동결시 전략자산·한미군사훈련 축소”
    • 입력 2017-06-17 03:29:24
    • 수정2017-06-17 03:29:43
    국제
문재인 대통령의 통일외교안보 특보인 문정인 연세대 명예특임교수는 16일(현지시간) 북한이 핵 프로그램을 동결하면 미군의 한반도 전략자산과 한미 합동군사훈련을 축소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 정부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와 관련한 환경영향평가에 1년가량 소요될 것으로 전망했다.

미국을 방문 중인 문 특보는 이날 한국 동아시아재단과 미국 우드로윌슨센터가 워싱턴DC에서 '한미 신행정부 출범과 한미동맹'을 주제로 공동 개최를 한 세미나에서 기조연설 및 문답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