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난파선을 서커스장처럼…‘슬랙라인’ 고수들
입력 2017.06.17 (06:50) 수정 2017.06.17 (07:5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폐건물처럼 음침한 공간을 달리던 남자!

갑자기 건물 밖으로과감하게 몸을 던지더니, 미리 설치된 외줄 위에서 고무공처럼 통통 튀어 오르며 공중 곡예를 선보입니다.

이들은 탄성이 강한 외줄을 이용해서 고도의 균형감각과 다양한 묘기를 구사하는 '슬랙라인'전문팀인데요.

전에 없던 특별한 외줄 타기 장소로 스페인령 '란사로테' 섬에 있는 난파선을 찾아,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마음껏 뽐낸 슬랙라인 고수들!

폐허나 다름없던 난파선이 이들의 날쌘 움직임을 따라 근사한 야외 서커스장으로 변신한 것 같네요.
  • [세상의 창] 난파선을 서커스장처럼…‘슬랙라인’ 고수들
    • 입력 2017-06-17 07:02:30
    • 수정2017-06-17 07:56:58
    뉴스광장 1부
폐건물처럼 음침한 공간을 달리던 남자!

갑자기 건물 밖으로과감하게 몸을 던지더니, 미리 설치된 외줄 위에서 고무공처럼 통통 튀어 오르며 공중 곡예를 선보입니다.

이들은 탄성이 강한 외줄을 이용해서 고도의 균형감각과 다양한 묘기를 구사하는 '슬랙라인'전문팀인데요.

전에 없던 특별한 외줄 타기 장소로 스페인령 '란사로테' 섬에 있는 난파선을 찾아,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마음껏 뽐낸 슬랙라인 고수들!

폐허나 다름없던 난파선이 이들의 날쌘 움직임을 따라 근사한 야외 서커스장으로 변신한 것 같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