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일도 더워…아침 서해안 안개
입력 2017.06.17 (21:39) 수정 2017.06.17 (21:4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더위에 많이 지치진 않으셨나요?

주말인 오늘도 곳곳에서 30도를 훌쩍 넘어서는 더위가 이어졌습니다.

현재 광주에는 폭염 경보가, 그 밖의 내륙에는 폭염 주의보가 내려져 있는데요.

내일도 더위의 기세는 계속되겠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 32도로 오늘보다 2도 정도 높겠고 춘천과 대전, 대구 33도, 광주는 34도까지 치솟을 것으로 보입니다.

물을 자주 마시고 햇볕이 강한 낮 시간대에는 가급적이면 바깥에 오래 머물지 않으시는 게 좋겠습니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서해안에는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낮 동안에는 전국적으로 자외선이 강하겠습니다.

한낮에는 서울 32도, 대전은 33도로 평년 기온을 5도 정도 크게 웃돌겠습니다.

남부는 광주의 낮 기온 34도, 창원은 29도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1에서 2m로 비교적 낮게 일겠습니다.

다음 주에도 맑고 가문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목요일에 제주도부터 비가 오기 시작해 금요일에는 남부 지방으로 확대되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내일도 더워…아침 서해안 안개
    • 입력 2017-06-17 21:38:28
    • 수정2017-06-17 21:43:49
    뉴스 9
더위에 많이 지치진 않으셨나요?

주말인 오늘도 곳곳에서 30도를 훌쩍 넘어서는 더위가 이어졌습니다.

현재 광주에는 폭염 경보가, 그 밖의 내륙에는 폭염 주의보가 내려져 있는데요.

내일도 더위의 기세는 계속되겠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 32도로 오늘보다 2도 정도 높겠고 춘천과 대전, 대구 33도, 광주는 34도까지 치솟을 것으로 보입니다.

물을 자주 마시고 햇볕이 강한 낮 시간대에는 가급적이면 바깥에 오래 머물지 않으시는 게 좋겠습니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서해안에는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낮 동안에는 전국적으로 자외선이 강하겠습니다.

한낮에는 서울 32도, 대전은 33도로 평년 기온을 5도 정도 크게 웃돌겠습니다.

남부는 광주의 낮 기온 34도, 창원은 29도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1에서 2m로 비교적 낮게 일겠습니다.

다음 주에도 맑고 가문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목요일에 제주도부터 비가 오기 시작해 금요일에는 남부 지방으로 확대되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