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두 번째 영장’ 정유라 “아들도 들어와서 도주 생각 없다”
입력 2017.06.20 (11:42) 사회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는 오늘(20일) 두 번째 영장실질심사를 앞두고 "아들도 들어와 있고 도주할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정 씨는 몰타 시민권을 획득하려고 했다는 보도에 대해 "판사님께 말씀드리겠다"며 말을 아꼈다.

정 씨의 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서울중앙지법 321호 법정에서 시작됐다.

구속 여부는 이날 밤 또는 21일 새벽에 결정된다.
  • [영상] ‘두 번째 영장’ 정유라 “아들도 들어와서 도주 생각 없다”
    • 입력 2017-06-20 11:42:53
    사회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는 오늘(20일) 두 번째 영장실질심사를 앞두고 "아들도 들어와 있고 도주할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정 씨는 몰타 시민권을 획득하려고 했다는 보도에 대해 "판사님께 말씀드리겠다"며 말을 아꼈다.

정 씨의 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서울중앙지법 321호 법정에서 시작됐다.

구속 여부는 이날 밤 또는 21일 새벽에 결정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