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7 헤드라인]
입력 2017.06.20 (18:58) 수정 2017.06.20 (19:01)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웜비어 사망…트럼프 “北, 잔혹한 정권”

북한에 17개월간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돌아온 미국인 오토 웜비어가 송환 엿새 만인 오늘 숨졌습니다. 트럼프 미 대통령은 북한을 잔혹한 정권이라고 비난했고, 문재인 대통령은 유족에게 조전을 보냈습니다.

국회 상임위 이틀째 파행…운영위도 ‘반쪽’

국토교통위를 비롯한 국회 상임위의 파행이 이틀째 이어졌습니다. 야 3당이 청와대 인사검증에 대해 책임을 묻겠다며 운영위를 소집했지만, 여당은 일방적 개최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항의하고 집단 퇴장했습니다.

‘향응·성희롱’ 부장검사 2명 면직 청구

브로커에게 접대를 받거나 여검사를 성희롱하는 등 비위를 저지른 부장검사 2명이 감찰에 적발됐습니다. 해당 검사들에게 면직이 청구됐습니다.

무더위 속 ‘기립성 저혈압’ 주의

최근 무더위가 이어지면서, 앉았다가 일어설 때 현기증을 느끼는 '기립성 저혈압'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주의할 점과 예방법 등을 알아봅니다.
  • [뉴스7 헤드라인]
    • 입력 2017-06-20 18:56:20
    • 수정2017-06-20 19:01:57
    뉴스 7
웜비어 사망…트럼프 “北, 잔혹한 정권”

북한에 17개월간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돌아온 미국인 오토 웜비어가 송환 엿새 만인 오늘 숨졌습니다. 트럼프 미 대통령은 북한을 잔혹한 정권이라고 비난했고, 문재인 대통령은 유족에게 조전을 보냈습니다.

국회 상임위 이틀째 파행…운영위도 ‘반쪽’

국토교통위를 비롯한 국회 상임위의 파행이 이틀째 이어졌습니다. 야 3당이 청와대 인사검증에 대해 책임을 묻겠다며 운영위를 소집했지만, 여당은 일방적 개최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항의하고 집단 퇴장했습니다.

‘향응·성희롱’ 부장검사 2명 면직 청구

브로커에게 접대를 받거나 여검사를 성희롱하는 등 비위를 저지른 부장검사 2명이 감찰에 적발됐습니다. 해당 검사들에게 면직이 청구됐습니다.

무더위 속 ‘기립성 저혈압’ 주의

최근 무더위가 이어지면서, 앉았다가 일어설 때 현기증을 느끼는 '기립성 저혈압'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주의할 점과 예방법 등을 알아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