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B-1B 한반도 출격…훈련계획 사전 공개
입력 2017.06.20 (23:10) 수정 2017.06.20 (23:42)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의 전략 폭격기 B-1B가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해 우리 공군과 연합훈련을 했습니다.

한미 군당국은 이례적으로 B1-B의 전개와 훈련 계획을 사전에 공개했습니다.

보도에 김성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미국의 전략 폭격기 가운데 가장 빠르고, 가장 많은 폭탄을 탑재할 수 있는 B-1B입니다.

B-1B 2대가 오늘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해 우리 공군 주력 전투기 F-15K와 2시간여 동안 연합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미 태평양사령부는 이례적으로 B1-B 전개 계획을 사전에 공개했고, 훈련 직후 홈페이지에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미 전략자산 전개와 관련해선 상세한 브리핑을 하지 않았던 우리 군도 이번엔 B-1B의 이동 경로를 구체적으로 설명했습니다.

<녹취> 김성덕(공군 공보팀장) : "카디즈 남단으로 들어와서 제주도 남방, 동해 쪽, 그리고 서쪽을 경유해서 남단으로 내려가겠습니다."

B-1B 출격과 즉각적인 공개는 문정인 특보의 '전략자산 축소 발언' 논란과 관계없이, 앞으로도 전략자산을 한반도에 지속적으로 투입하겠다는 한미 양국 군 당국의 의지가 반영됐다는 해석이 나옵니다.

<녹취> 신종우(한국국방안보포럼 사무국장) : "이번에 적극적으로 공개한 이유는 한반도 전략자산 축소 논란에 대해 북한이 오판하지마라는 경고성 차원으로..."

B-1B는 지난달 29일 북한이 탄도미사일을 쏜 직후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했고, 독수리훈련이 끝난 지난달 2일에는 동해상에서 칼빈슨항모 전단과 훈련했습니다.

한미 군 당국은 지난해 말 북한의 도발을 억제하기 위해 전략자산을 정례적으로 전개한다는 데 합의했습니다.

KBS 뉴스 김성수입니다.
  • B-1B 한반도 출격…훈련계획 사전 공개
    • 입력 2017-06-20 23:12:15
    • 수정2017-06-20 23:42:17
    뉴스라인
<앵커 멘트>

미국의 전략 폭격기 B-1B가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해 우리 공군과 연합훈련을 했습니다.

한미 군당국은 이례적으로 B1-B의 전개와 훈련 계획을 사전에 공개했습니다.

보도에 김성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미국의 전략 폭격기 가운데 가장 빠르고, 가장 많은 폭탄을 탑재할 수 있는 B-1B입니다.

B-1B 2대가 오늘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해 우리 공군 주력 전투기 F-15K와 2시간여 동안 연합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미 태평양사령부는 이례적으로 B1-B 전개 계획을 사전에 공개했고, 훈련 직후 홈페이지에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미 전략자산 전개와 관련해선 상세한 브리핑을 하지 않았던 우리 군도 이번엔 B-1B의 이동 경로를 구체적으로 설명했습니다.

<녹취> 김성덕(공군 공보팀장) : "카디즈 남단으로 들어와서 제주도 남방, 동해 쪽, 그리고 서쪽을 경유해서 남단으로 내려가겠습니다."

B-1B 출격과 즉각적인 공개는 문정인 특보의 '전략자산 축소 발언' 논란과 관계없이, 앞으로도 전략자산을 한반도에 지속적으로 투입하겠다는 한미 양국 군 당국의 의지가 반영됐다는 해석이 나옵니다.

<녹취> 신종우(한국국방안보포럼 사무국장) : "이번에 적극적으로 공개한 이유는 한반도 전략자산 축소 논란에 대해 북한이 오판하지마라는 경고성 차원으로..."

B-1B는 지난달 29일 북한이 탄도미사일을 쏜 직후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했고, 독수리훈련이 끝난 지난달 2일에는 동해상에서 칼빈슨항모 전단과 훈련했습니다.

한미 군 당국은 지난해 말 북한의 도발을 억제하기 위해 전략자산을 정례적으로 전개한다는 데 합의했습니다.

KBS 뉴스 김성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