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브리핑] 보육원에서 코카인 20kg 발견 외
입력 2017.06.23 (10:48) 수정 2017.06.23 (10:5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지구촌 곳곳의 소식을 전해드리는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리포트>

미국 LA 지역의 한 보육원에서 20kg 상당의 코카인이 발견됐습니다.

우리 돈으로 약 23억 원 어치나 되는 양으로, 아이들이 잠을 자는 바로 옆 방에 숨겨져 있었는데요.

이 보육원은 두 살에서 일곱 살까지의 아이들이 다녔는데, 허가도 받지 않은 채 운영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당국은 40대 남성 한 명과 10대 한명을 관련 마약 소지 혐의로 체포했습니다.

‘반바지 금지’에 치마 입은 남자들

영국과 프랑스에서 치마 입은 남자들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영국 데번셔 주의 한 학교 남학생들이 치마 교복을 입고 등교를 합니다.

30도 넘는 폭염에도 불구하고 학교가 반바지 입는 것을 허용하지 않자 항의의 의미로 치마를 입은 겁니다.

마찬가지로 무더위가 계속되고 있는 프랑스 낭트에서도, 일부 버스 기사들이 반바지가 금지된 것에 항의하며 치마를 입고 운전하는 진풍경이 펼쳐졌습니다.

국회에서 모유 수유한 여성 의원

호주 국회에서 한 여성 의원이 당당히 모유 수유를 해 화제입니다.

호주 녹색당의 라리사 워터스 연방 상원 의원이 품에 안은 아이에게 모유를 먹이고 있습니다.

동시에 탄광 노동자 진폐증 관련 법안에 대한 연설을 이어나가는데요.

모유 수유에 대한 부정적인 시선이 없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국회 본회의장에서 거리낌 없이 모유 수유를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고 합니다.

경찰이 개에 쏜 총알에 소년 숨져

미국 LA에서 경찰이 개에게 총을 발사했는데 이 총알이 튕겨져나가 한 소년이 맞았습니다.

주택가를 순찰하던 경찰이 맹견에게 다리를 물리는 공격을 당하자, 옆에 있던 다른 경찰이 이 개를 향해 여러 발의 총을 쏜 건데요.

친구에게 부탁을 받고 이 개를 돌봐주고 있던 17살 소년이 이를 막으려고 집 밖으로 나오다가 땅에 맞고 튕겨나온 총알에 맞았습니다.

소년은 즉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습니다.
  • [글로벌 브리핑] 보육원에서 코카인 20kg 발견 외
    • 입력 2017-06-23 10:37:18
    • 수정2017-06-23 10:59:47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지구촌 곳곳의 소식을 전해드리는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리포트>

미국 LA 지역의 한 보육원에서 20kg 상당의 코카인이 발견됐습니다.

우리 돈으로 약 23억 원 어치나 되는 양으로, 아이들이 잠을 자는 바로 옆 방에 숨겨져 있었는데요.

이 보육원은 두 살에서 일곱 살까지의 아이들이 다녔는데, 허가도 받지 않은 채 운영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당국은 40대 남성 한 명과 10대 한명을 관련 마약 소지 혐의로 체포했습니다.

‘반바지 금지’에 치마 입은 남자들

영국과 프랑스에서 치마 입은 남자들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영국 데번셔 주의 한 학교 남학생들이 치마 교복을 입고 등교를 합니다.

30도 넘는 폭염에도 불구하고 학교가 반바지 입는 것을 허용하지 않자 항의의 의미로 치마를 입은 겁니다.

마찬가지로 무더위가 계속되고 있는 프랑스 낭트에서도, 일부 버스 기사들이 반바지가 금지된 것에 항의하며 치마를 입고 운전하는 진풍경이 펼쳐졌습니다.

국회에서 모유 수유한 여성 의원

호주 국회에서 한 여성 의원이 당당히 모유 수유를 해 화제입니다.

호주 녹색당의 라리사 워터스 연방 상원 의원이 품에 안은 아이에게 모유를 먹이고 있습니다.

동시에 탄광 노동자 진폐증 관련 법안에 대한 연설을 이어나가는데요.

모유 수유에 대한 부정적인 시선이 없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국회 본회의장에서 거리낌 없이 모유 수유를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고 합니다.

경찰이 개에 쏜 총알에 소년 숨져

미국 LA에서 경찰이 개에게 총을 발사했는데 이 총알이 튕겨져나가 한 소년이 맞았습니다.

주택가를 순찰하던 경찰이 맹견에게 다리를 물리는 공격을 당하자, 옆에 있던 다른 경찰이 이 개를 향해 여러 발의 총을 쏜 건데요.

친구에게 부탁을 받고 이 개를 돌봐주고 있던 17살 소년이 이를 막으려고 집 밖으로 나오다가 땅에 맞고 튕겨나온 총알에 맞았습니다.

소년은 즉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