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미 외교장관 첫 통화…“사드 환경평가는 내부 절차”
입력 2017.06.23 (12:04) 수정 2017.06.23 (12:2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취임 후 처음으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 어젯밤 전화통화를 했습니다.

강 장관은 사드 배치와 관련해 환경영향평가 결정이 사드 배치를 중단하겠다는 게 아니라, 민주적 절차와 정당성을 얻기 위해 내부절차를 밟는 것이라고 틸러슨 장관에게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틸러슨 장관은 "한국 내 민주적 절차를 존중한다"고 답했습니다.

두 장관은 또,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한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 한미 외교장관 첫 통화…“사드 환경평가는 내부 절차”
    • 입력 2017-06-23 12:07:35
    • 수정2017-06-23 12:20:51
    뉴스 12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취임 후 처음으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 어젯밤 전화통화를 했습니다.

강 장관은 사드 배치와 관련해 환경영향평가 결정이 사드 배치를 중단하겠다는 게 아니라, 민주적 절차와 정당성을 얻기 위해 내부절차를 밟는 것이라고 틸러슨 장관에게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틸러슨 장관은 "한국 내 민주적 절차를 존중한다"고 답했습니다.

두 장관은 또,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한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