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뭄에 ‘소금은 풍년’
입력 2017.06.23 (14:14) 포토뉴스
염전은 가뭄에 ‘풍년의 역설’

전남 영광군 염산면의 한 염전에서 22일 주민이 천일염을 채취하고 있다. 이곳 염전들은 가뭄에 소금 생산량이 늘었지만, 가격 하락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격고 있다.

전남 영광군 염산면의 한 염전에서 한 주민이 22일 채취를 끝낸 천일염을 창고에 쌓고 있다. 이곳 염전들은 가뭄에 소금 생산량이 늘었지만, 가격 하락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격고 있다.
 
  • 가뭄에 ‘소금은 풍년’
    • 입력 2017-06-23 14:14:50
    포토뉴스

전남 영광군 염산면의 한 염전에서 22일 주민이 천일염을 채취하고 있다. 이곳 염전들은 가뭄에 소금 생산량이 늘었지만, 가격 하락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격고 있다.

전남 영광군 염산면의 한 염전에서 22일 주민이 천일염을 채취하고 있다. 이곳 염전들은 가뭄에 소금 생산량이 늘었지만, 가격 하락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격고 있다.

전남 영광군 염산면의 한 염전에서 22일 주민이 천일염을 채취하고 있다. 이곳 염전들은 가뭄에 소금 생산량이 늘었지만, 가격 하락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격고 있다.

전남 영광군 염산면의 한 염전에서 22일 주민이 천일염을 채취하고 있다. 이곳 염전들은 가뭄에 소금 생산량이 늘었지만, 가격 하락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격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