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문재인 정부 출범
文 대통령, 軍 미사일 시험발사 직접 참관
입력 2017.06.23 (19:01) 수정 2017.06.23 (19:42)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군의 미사일 시험 발사 현장을 직접 참관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국방력으로 북한을 압도할 때 대화도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에 정아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전 국방과학 연구소 종합시험장을 방문해 현무2 탄도미사일 발사시험 현장을 직접 참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자신은 대화 주의자이지만 대화도 강한 국방력이 있을 때 가능하고 포용정책도 우리가 북한을 압도할 안보능력을 갖췄을 때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국방과학연구소가 연구·개발하는 무기체계는 파괴나 살상이 아니라 대화와 평화의 수단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특히, 북한 미사일 도발이 계속되고 고도화하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 군이 충분한 미사일 능력 갖추고 북한에 뒤지지 않음을 확인했다며 국민은 든든하고 자랑스럽게 생각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의 국방연구소 방문 목적은 최근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대한 엄중한 경고 의미가 담겨있다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사거리 8백 킬로미터의 현무2 탄도미사일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을 무력화할 우리의 킬 체인의 핵심 무기체계입니다.

고각으로 발사된 미사일은 60㎞ 떨어진 목표 지점에 정확히 명중했습니다.

현무2 미사일은 앞으로 두 차례 더, 시험발사를 거친 후 우리 군에 전력화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 文 대통령, 軍 미사일 시험발사 직접 참관
    • 입력 2017-06-23 19:03:08
    • 수정2017-06-23 19:42:14
    뉴스 7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군의 미사일 시험 발사 현장을 직접 참관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국방력으로 북한을 압도할 때 대화도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에 정아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전 국방과학 연구소 종합시험장을 방문해 현무2 탄도미사일 발사시험 현장을 직접 참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자신은 대화 주의자이지만 대화도 강한 국방력이 있을 때 가능하고 포용정책도 우리가 북한을 압도할 안보능력을 갖췄을 때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국방과학연구소가 연구·개발하는 무기체계는 파괴나 살상이 아니라 대화와 평화의 수단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특히, 북한 미사일 도발이 계속되고 고도화하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 군이 충분한 미사일 능력 갖추고 북한에 뒤지지 않음을 확인했다며 국민은 든든하고 자랑스럽게 생각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의 국방연구소 방문 목적은 최근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대한 엄중한 경고 의미가 담겨있다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사거리 8백 킬로미터의 현무2 탄도미사일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을 무력화할 우리의 킬 체인의 핵심 무기체계입니다.

고각으로 발사된 미사일은 60㎞ 떨어진 목표 지점에 정확히 명중했습니다.

현무2 미사일은 앞으로 두 차례 더, 시험발사를 거친 후 우리 군에 전력화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