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동해 5.7 지진…“백두산에 영향”
입력 2017.07.13 (21:39) 수정 2017.07.14 (09:5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13일) 새벽 북한의 함경북도 동쪽 해역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진원의 깊이가 깊어서 육상에는 큰 영향이 없었는데요.

백두산의 화산 활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왔습니다.

이정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늘(13일) 새벽 4시 48분, 전국의 지진계가 요동쳤습니다.

북한 나진 남동쪽 약 200km 해역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감지된 겁니다.

지난해 경주 지진과 규모는 비슷했지만 진원의 깊이가 30배 이상 깊어 지표로 전해진 에너지는 훨씬 적었습니다.

<인터뷰> 박현진(기상청 지진화산감시과) : "진원 깊이가 538km의 깊은 곳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진동이나 지진 해일은 관측되지 않았습니다."

인근 해역에서는 최근 40년 동안 규모 4 이상의 지진이 12차례 발생했습니다.

그러나 진원의 깊이는 모두 500km 이상으로 깊었습니다.

판과 판이 지하 깊은 곳에서 충돌했기 때문입니다.

태평양판은 일본 열도에서 유라시아판과 만나는데 해양판인 태평양판이 더 무거워 유라시아판 밑으로 파고듭니다.

때문에 일본 열도에서 동해로 갈수록 지진의 진원이 깊어지는 겁니다.

다만, 이러한 지진이 거리상으로 비교적 가까운 백두산의 화산 활동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홍태경(연세대 지구시스템과학과 교수) : "백두산 마그마 방 내에 마그마가 꽉 차 있고 압력이 높은 상태라면 조그마한 압력의 증가에 의해서도 분화로 연결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중국, 북한과의 협력을 통해 백두산 화산활동에 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강조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 北 동해 5.7 지진…“백두산에 영향”
    • 입력 2017-07-13 21:39:50
    • 수정2017-07-14 09:51:36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13일) 새벽 북한의 함경북도 동쪽 해역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진원의 깊이가 깊어서 육상에는 큰 영향이 없었는데요.

백두산의 화산 활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왔습니다.

이정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늘(13일) 새벽 4시 48분, 전국의 지진계가 요동쳤습니다.

북한 나진 남동쪽 약 200km 해역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감지된 겁니다.

지난해 경주 지진과 규모는 비슷했지만 진원의 깊이가 30배 이상 깊어 지표로 전해진 에너지는 훨씬 적었습니다.

<인터뷰> 박현진(기상청 지진화산감시과) : "진원 깊이가 538km의 깊은 곳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진동이나 지진 해일은 관측되지 않았습니다."

인근 해역에서는 최근 40년 동안 규모 4 이상의 지진이 12차례 발생했습니다.

그러나 진원의 깊이는 모두 500km 이상으로 깊었습니다.

판과 판이 지하 깊은 곳에서 충돌했기 때문입니다.

태평양판은 일본 열도에서 유라시아판과 만나는데 해양판인 태평양판이 더 무거워 유라시아판 밑으로 파고듭니다.

때문에 일본 열도에서 동해로 갈수록 지진의 진원이 깊어지는 겁니다.

다만, 이러한 지진이 거리상으로 비교적 가까운 백두산의 화산 활동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홍태경(연세대 지구시스템과학과 교수) : "백두산 마그마 방 내에 마그마가 꽉 차 있고 압력이 높은 상태라면 조그마한 압력의 증가에 의해서도 분화로 연결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중국, 북한과의 협력을 통해 백두산 화산활동에 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강조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