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김포고속도로 인천 북항 터널 침수로 이틀째 통제
입력 2017.07.24 (09:10) 수정 2017.07.24 (09:16) 사회
23일 인천에 내린 집중호우로 수도권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인천∼김포 구간(인천김포고속도로) 내 북항 터널이 침수돼 양방향 차량 통행이 이틀째 통제됐다.

총 5.5㎞ 길이의 전체 터널 중 가운데 지점 1㎞가량이 침수되면서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인천∼김포구간 양방향은 혼잡을 빚었다.

왕복 6차로인 이 터널은 인천 북항 바다 밑을 통과하는 국내 최장 해저터널로 가장 깊은 곳은 해저 59m이고 중구 신흥동부터 청라국제도시 직전까지 연결돼 있다.

도로 관리 주체인 인천김포고속도로 주식회사 측은 도로 지하에 매설된 배수펌프를 가동하고 복구 인력 30여 명과 각종 장비를 투입했지만 복구는 빨라도 오는 26일쯤 마무리될 것 같다고 밝혔다.

인천김포고속도로 주식회사는 터널 내부 전기실이 침수되고 배수펌트가 제대로 가동되지 못해 복구 작업이 늦어지고 있다며 이 도로 남청라IC나 인근 중봉대로 등지로 우회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인천시 중구 남항 사거리부터 경기도 김포시 통진읍 하성삼거리까지 잇는 인천김포고속도로는 총 길이 28.88㎞ 왕복 4∼6차선 도로로 2012년 3월 착공해 5년만인 올해 3월 개통했다.
  • 인천김포고속도로 인천 북항 터널 침수로 이틀째 통제
    • 입력 2017-07-24 09:10:53
    • 수정2017-07-24 09:16:07
    사회
23일 인천에 내린 집중호우로 수도권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인천∼김포 구간(인천김포고속도로) 내 북항 터널이 침수돼 양방향 차량 통행이 이틀째 통제됐다.

총 5.5㎞ 길이의 전체 터널 중 가운데 지점 1㎞가량이 침수되면서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인천∼김포구간 양방향은 혼잡을 빚었다.

왕복 6차로인 이 터널은 인천 북항 바다 밑을 통과하는 국내 최장 해저터널로 가장 깊은 곳은 해저 59m이고 중구 신흥동부터 청라국제도시 직전까지 연결돼 있다.

도로 관리 주체인 인천김포고속도로 주식회사 측은 도로 지하에 매설된 배수펌프를 가동하고 복구 인력 30여 명과 각종 장비를 투입했지만 복구는 빨라도 오는 26일쯤 마무리될 것 같다고 밝혔다.

인천김포고속도로 주식회사는 터널 내부 전기실이 침수되고 배수펌트가 제대로 가동되지 못해 복구 작업이 늦어지고 있다며 이 도로 남청라IC나 인근 중봉대로 등지로 우회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인천시 중구 남항 사거리부터 경기도 김포시 통진읍 하성삼거리까지 잇는 인천김포고속도로는 총 길이 28.88㎞ 왕복 4∼6차선 도로로 2012년 3월 착공해 5년만인 올해 3월 개통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