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재차관 “추석 전까지 추경 70% 집행…일자리 창출 실탄 보급”
입력 2017.07.27 (11:42) 수정 2017.07.27 (12:51) 경제
정부가 기업 채용이 집중되는 추석 전까지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추경)의 70%를 집행하는 등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김용진 기획재정부 2차관은 27일 경기도 성남시 가천대학교를 방문해 청년 취업지원 상황 및 일자리 추경 집행 현황을 점검했다. 이날 방문에서 김 차관은 청년 구직자 및 대학 일자리센터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일자리 정책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김 차관은 "정부는 추경에 청년실업 대책을 위한 여러 사업을 반영해 일자리 창출·지원을 위한 실탄을 보급했다"면서 "앞으로도 경기회복이 청년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기업 채용이 집중되는 추석 전까지 일자리 추경 예산의 70%가 집행되도록 관리하겠다고 설명했다.
  • 기재차관 “추석 전까지 추경 70% 집행…일자리 창출 실탄 보급”
    • 입력 2017-07-27 11:42:53
    • 수정2017-07-27 12:51:39
    경제
정부가 기업 채용이 집중되는 추석 전까지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추경)의 70%를 집행하는 등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김용진 기획재정부 2차관은 27일 경기도 성남시 가천대학교를 방문해 청년 취업지원 상황 및 일자리 추경 집행 현황을 점검했다. 이날 방문에서 김 차관은 청년 구직자 및 대학 일자리센터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일자리 정책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김 차관은 "정부는 추경에 청년실업 대책을 위한 여러 사업을 반영해 일자리 창출·지원을 위한 실탄을 보급했다"면서 "앞으로도 경기회복이 청년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기업 채용이 집중되는 추석 전까지 일자리 추경 예산의 70%가 집행되도록 관리하겠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