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8년간 265배 성장 중동 K-뷰티…“기능성 제품 공략 필수”
입력 2017.07.27 (14:16) 수정 2017.07.27 (14:21) 경제
최근 폭발적으로 성장한 중동 K-뷰티 시장을 더욱 확대하려면 기능성 제품 출시, 젊은 층 공략 등 맞춤형 진출 전략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코트라(KOTRA)는 27일 발간한 '중동 주요국 화장품 시장 동향과 우리 기업 진출전략' 보고서에서 이같이 전했다.

중동 화장품 시장은 2015년 기준 180억 달러(약 20조원) 규모로 앞으로 5년간 연평균 6.4%씩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세계 화장품 시장 연평균 성장률 3%와 비교하면 2배 이상 높은 수준이다.

특히 현지 시장에서는 중동에 한류 열풍이 일면서 우리나라 화장품이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2008년 13만5천 달러(약 1억5천만원)에 불과하던 우리나라 수출액은 지난해 3천582만 달러(약 401억원)로 8년 동안 265배로 증가했다.

중동 소비자가 특히 선호하는 한국 화장품은 색조 제품 가운데 자외선 차단이나 피부노화방지 기능이 있는 BB·CC크림이다. 햇빛이 강하고 건조한 중동지역 기후에 적합한 보습 기능 함유 스킨케어 제품도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트라 관계자는 보고서에서 이 같은 K-뷰티 바람을 이어가려면 "새로운 문화에 개방적인 젊은 소비자를 주 타깃층으로 삼아 맞춤형 멀티기능 제품으로 시장을 공략해야 한다"며 "현지에서 실시하고 있는 제품 사전등록제, 할랄(이슬람 신자에게 허락된 것) 인증 등과 관련해서도 준비작업을 꼼꼼히 해야한다"고 조언했다.
  • 8년간 265배 성장 중동 K-뷰티…“기능성 제품 공략 필수”
    • 입력 2017-07-27 14:16:31
    • 수정2017-07-27 14:21:32
    경제
최근 폭발적으로 성장한 중동 K-뷰티 시장을 더욱 확대하려면 기능성 제품 출시, 젊은 층 공략 등 맞춤형 진출 전략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코트라(KOTRA)는 27일 발간한 '중동 주요국 화장품 시장 동향과 우리 기업 진출전략' 보고서에서 이같이 전했다.

중동 화장품 시장은 2015년 기준 180억 달러(약 20조원) 규모로 앞으로 5년간 연평균 6.4%씩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세계 화장품 시장 연평균 성장률 3%와 비교하면 2배 이상 높은 수준이다.

특히 현지 시장에서는 중동에 한류 열풍이 일면서 우리나라 화장품이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2008년 13만5천 달러(약 1억5천만원)에 불과하던 우리나라 수출액은 지난해 3천582만 달러(약 401억원)로 8년 동안 265배로 증가했다.

중동 소비자가 특히 선호하는 한국 화장품은 색조 제품 가운데 자외선 차단이나 피부노화방지 기능이 있는 BB·CC크림이다. 햇빛이 강하고 건조한 중동지역 기후에 적합한 보습 기능 함유 스킨케어 제품도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트라 관계자는 보고서에서 이 같은 K-뷰티 바람을 이어가려면 "새로운 문화에 개방적인 젊은 소비자를 주 타깃층으로 삼아 맞춤형 멀티기능 제품으로 시장을 공략해야 한다"며 "현지에서 실시하고 있는 제품 사전등록제, 할랄(이슬람 신자에게 허락된 것) 인증 등과 관련해서도 준비작업을 꼼꼼히 해야한다"고 조언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